KBS NEWS

뉴스

[단독] “靑 민정수석실, 대학 총장 인사 개입 정황”
[단독] “靑 민정수석실, 대학 총장 인사 개입 정황”
교육부의 경북대 총장 임용 절차가 진행중이던 지난해 말. 총장 후보 1순위였던 김사열 교수는...
대기업 총수 8명 공개 석상에…예행연습까지
대기업 총수 8명 공개 석상에…예행연습까지
오전 10시부터 밤 늦게까지 오랜 시간 진행될 것으로 예상되는 청문회. 총수가 70대 후반의 고령인...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교육부, ‘정유라 특혜’ 이대 재정 지원 중단 검토
입력 2016.12.01 (17:05) | 수정 2016.12.01 (17:23) 뉴스 5
동영상영역 시작
교육부, ‘정유라 특혜’ 이대 재정 지원 중단 검토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최순실 씨 딸 정유라씨에게 입시와 학사관리 특혜를 준 것으로 드러난 이화여대에, 처음으로 '재정 지원 중단' 제재가 내려질 전망입니다.

교육부 관계자는 이대에 지원한 재정지원 사업 가운데 입시 관련 사업의 올해 예산 지원을 중단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라며 다음 달 중에 안건을 상정해서 심의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해당 사업은 '고교교육 정상화에 기여한' 대학을 지원한다는 사업으로, 이화여대는 2014년부터 3년 연속 선정됐고 올해엔 7억여 원의 예산을 지원받았습니다.
  • 교육부, ‘정유라 특혜’ 이대 재정 지원 중단 검토
    • 입력 2016.12.01 (17:05)
    • 수정 2016.12.01 (17:23)
    뉴스 5
교육부, ‘정유라 특혜’ 이대 재정 지원 중단 검토
최순실 씨 딸 정유라씨에게 입시와 학사관리 특혜를 준 것으로 드러난 이화여대에, 처음으로 '재정 지원 중단' 제재가 내려질 전망입니다.

교육부 관계자는 이대에 지원한 재정지원 사업 가운데 입시 관련 사업의 올해 예산 지원을 중단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라며 다음 달 중에 안건을 상정해서 심의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해당 사업은 '고교교육 정상화에 기여한' 대학을 지원한다는 사업으로, 이화여대는 2014년부터 3년 연속 선정됐고 올해엔 7억여 원의 예산을 지원받았습니다.
카카오친구
라인뉴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