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줄줄 새는 건보료 한해 6천 억? ‘빙산의 일각’
줄줄 새는 건보료 한해 6천 억? ‘빙산의 일각’
지난해 건강보험 부당 청구액이 처음으로 6천억 원을 넘어선 것으로 나타났다. 16일 국민건강보험공단에...
[취재후] ‘독도 소녀상’, 우익 신문에 놀아난 韓日 정부
‘독도 소녀상’, 우익 신문에 놀아난 韓日 정부
17일 산케이 신문의 1면. '다케시마(독도)에 위안부상계획'이라는 커다란 제목의 1면 기사가 실렸다...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서문시장 현장감식…“최초 발화지점은 노점상”
입력 2016.12.01 (17:05) | 수정 2016.12.01 (17:22) 뉴스 5
동영상영역 시작
서문시장 현장감식…“최초 발화지점은 노점상”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대구 서문시장 화재에 대한 현장감식이 오늘 이뤄졌습니다.

최초 발화지점은 시장 건물 사이 노점상 인근으로 확인됐습니다.

이하늬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경찰과 소방, 가스·전기안전공사 관계자 40여 명이 화재 현장을 꼼꼼하게 살핍니다.

대구 서문시장 4지구를 비추는 CCTV 화면에서 처음으로 불길이 치솟은 곳입니다.

노점상 인근입니다.

하지만 건물 내 다른 화재원인이 있었는지 여부도 진입이 어려운 현재로선 알기 어렵습니다.

발화지점 인근입니다.

여전히 건물 붕괴위험이 남아있는데다, 잔불정리가 끝나지 않아 현장감식에는 시간이 걸릴 것으로 보입니다.

그런만큼 우선적으로 할 수 있는 화재원인 분석은 CCTV에 의존할 수 밖에 없습니다.

서문시장 내 설치된 CCTV는 모두 200여 대로, 이 가운데 불이 난 4지구의 16대는 녹화기가 모두 불에 탔습니다.

<인터뷰> 안재경(대구 중부경찰서 수사과장) : "건물이 3분의 1은 붕괴됐습니다. 전 서문시장 내에 설치된 CCTV 200여 대를 다 분석중입니다."

경찰은 현장감식 결과와 CCTV분석이 끝나는 2주 뒤에 정확한 화재원인을 발표할 예정입니다.

KBS 뉴스 이하늬입니다.
  • 서문시장 현장감식…“최초 발화지점은 노점상”
    • 입력 2016.12.01 (17:05)
    • 수정 2016.12.01 (17:22)
    뉴스 5
서문시장 현장감식…“최초 발화지점은 노점상”
<앵커 멘트>

대구 서문시장 화재에 대한 현장감식이 오늘 이뤄졌습니다.

최초 발화지점은 시장 건물 사이 노점상 인근으로 확인됐습니다.

이하늬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경찰과 소방, 가스·전기안전공사 관계자 40여 명이 화재 현장을 꼼꼼하게 살핍니다.

대구 서문시장 4지구를 비추는 CCTV 화면에서 처음으로 불길이 치솟은 곳입니다.

노점상 인근입니다.

하지만 건물 내 다른 화재원인이 있었는지 여부도 진입이 어려운 현재로선 알기 어렵습니다.

발화지점 인근입니다.

여전히 건물 붕괴위험이 남아있는데다, 잔불정리가 끝나지 않아 현장감식에는 시간이 걸릴 것으로 보입니다.

그런만큼 우선적으로 할 수 있는 화재원인 분석은 CCTV에 의존할 수 밖에 없습니다.

서문시장 내 설치된 CCTV는 모두 200여 대로, 이 가운데 불이 난 4지구의 16대는 녹화기가 모두 불에 탔습니다.

<인터뷰> 안재경(대구 중부경찰서 수사과장) : "건물이 3분의 1은 붕괴됐습니다. 전 서문시장 내에 설치된 CCTV 200여 대를 다 분석중입니다."

경찰은 현장감식 결과와 CCTV분석이 끝나는 2주 뒤에 정확한 화재원인을 발표할 예정입니다.

KBS 뉴스 이하늬입니다.
카카오친구
라인뉴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