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약대 2+4학제’…자연계 블랙홀 되나?
‘약대 2+4학제’…자연계 블랙홀 되나?
재작년 생명과학과에 입학한 A양은 요즘 ‘약학대학입문자격시험’인 PEET 준비에 정신이 없다.PEET가 올 8월에 있기 때문이다.약학대학은 지난...
[대선] ⑤ 경제전문가에서 개혁보수 주자로…유승민 편
경제전문가에서 개혁보수 주자로…유승민 편
KBS 영상자료로 주요 대선주자들의 인생 역정을 정리한 대선주자 과거사 시리즈, 다섯번째로...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美 법원, ‘기내 음주 난동’ 한국인 징역 3년 선고
입력 2016.12.01 (17:13) | 수정 2016.12.01 (17:26) 뉴스 5
동영상영역 시작
美 법원, ‘기내 음주 난동’ 한국인 징역 3년 선고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미국 법원이 지난 4월 김해공항에서 괌으로 가는 대한항공 여객기 안에서 술에 취해 행패를 부린 혐의로 기소된 40대 한국인 치과의사 A씨에게 징역 3년형을 선고했습니다.

A씨는 당시 기내에서 맥주를 마신 뒤 화장실에 숨어 담배를 피우다 승무원에게 발각됐고, 흡연을 제지당하자 폭언을 하고 사무장 멱살을 잡는 등 난동을 부린 혐의로 미 사법당국에 기소됐습니다.
  • 美 법원, ‘기내 음주 난동’ 한국인 징역 3년 선고
    • 입력 2016.12.01 (17:13)
    • 수정 2016.12.01 (17:26)
    뉴스 5
美 법원, ‘기내 음주 난동’ 한국인 징역 3년 선고
미국 법원이 지난 4월 김해공항에서 괌으로 가는 대한항공 여객기 안에서 술에 취해 행패를 부린 혐의로 기소된 40대 한국인 치과의사 A씨에게 징역 3년형을 선고했습니다.

A씨는 당시 기내에서 맥주를 마신 뒤 화장실에 숨어 담배를 피우다 승무원에게 발각됐고, 흡연을 제지당하자 폭언을 하고 사무장 멱살을 잡는 등 난동을 부린 혐의로 미 사법당국에 기소됐습니다.
카카오친구
특파원리포트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