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그냥 들고 나오면 끝!”…실체 드러낸 무인점포 ‘아마존 고’
“그냥 들고 나오면 끝!”…실체 드러낸 무인점포 ‘아마존 고’
인공지능이 본격화되면, 점포의 계산원도 사라지는 직업이 될까요? 계산원 대신 인공지능이 모두 처리...
안현수, 평창 출전 좌절 ‘충격’…“본인은 묵묵부답”
‘15년간 도핑 무관했는데…’ 안현수, 평창 좌절 ‘충격’
러시아로 귀화한 쇼트트랙 선수 빅토르 안(33·한국명 안현수)이 평창 동계올림픽 선수 명단에서 제외된...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美 법원, ‘기내 음주 난동’ 한국인 징역 3년 선고
입력 2016.12.01 (17:13) | 수정 2016.12.01 (17:26) 뉴스 5
동영상영역 시작
美 법원, ‘기내 음주 난동’ 한국인 징역 3년 선고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미국 법원이 지난 4월 김해공항에서 괌으로 가는 대한항공 여객기 안에서 술에 취해 행패를 부린 혐의로 기소된 40대 한국인 치과의사 A씨에게 징역 3년형을 선고했습니다.

A씨는 당시 기내에서 맥주를 마신 뒤 화장실에 숨어 담배를 피우다 승무원에게 발각됐고, 흡연을 제지당하자 폭언을 하고 사무장 멱살을 잡는 등 난동을 부린 혐의로 미 사법당국에 기소됐습니다.
  • 美 법원, ‘기내 음주 난동’ 한국인 징역 3년 선고
    • 입력 2016.12.01 (17:13)
    • 수정 2016.12.01 (17:26)
    뉴스 5
美 법원, ‘기내 음주 난동’ 한국인 징역 3년 선고
미국 법원이 지난 4월 김해공항에서 괌으로 가는 대한항공 여객기 안에서 술에 취해 행패를 부린 혐의로 기소된 40대 한국인 치과의사 A씨에게 징역 3년형을 선고했습니다.

A씨는 당시 기내에서 맥주를 마신 뒤 화장실에 숨어 담배를 피우다 승무원에게 발각됐고, 흡연을 제지당하자 폭언을 하고 사무장 멱살을 잡는 등 난동을 부린 혐의로 미 사법당국에 기소됐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