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단독] “靑 민정수석실, 대학 총장 인사 개입 정황”
[단독] “靑 민정수석실, 대학 총장 인사 개입 정황”
교육부의 경북대 총장 임용 절차가 진행중이던 지난해 말. 총장 후보 1순위였던 김사열 교수는...
대기업 총수 8명 공개 석상에…예행연습까지
대기업 총수 8명 공개 석상에…예행연습까지
오전 10시부터 밤 늦게까지 오랜 시간 진행될 것으로 예상되는 청문회. 총수가 70대 후반의 고령인...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美 황금가루 든 들통 훔친 ‘간 큰 도둑’ 공개수배
입력 2016.12.01 (18:08) | 수정 2016.12.01 (18:53) 6시 뉴스타임
동영상영역 시작
美 황금가루 든 들통 훔친 ‘간 큰 도둑’ 공개수배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뉴욕 도심 한복판.

한 남성이 뭔가 발견한 듯 가던 길을 멈추더니, 주차된 트럭 짐칸에 있던 묵직한 들통을 들고 갑니다.

운반업체 직원들, 대화하느라 코앞에서 도둑을 놓칩니다.

들통 안에 든 물건은 황금가루 약 40kg, 18억 원어치라고 하는데요.

뉴욕 경찰은 대낮 도심에서 눈 깜짝할 사이에 간 큰 절도를 한 남성을 공개 수배했습니다.

글로벌 타임이었습니다.
  • 美 황금가루 든 들통 훔친 ‘간 큰 도둑’ 공개수배
    • 입력 2016.12.01 (18:08)
    • 수정 2016.12.01 (18:53)
    6시 뉴스타임
美 황금가루 든 들통 훔친 ‘간 큰 도둑’ 공개수배
뉴욕 도심 한복판.

한 남성이 뭔가 발견한 듯 가던 길을 멈추더니, 주차된 트럭 짐칸에 있던 묵직한 들통을 들고 갑니다.

운반업체 직원들, 대화하느라 코앞에서 도둑을 놓칩니다.

들통 안에 든 물건은 황금가루 약 40kg, 18억 원어치라고 하는데요.

뉴욕 경찰은 대낮 도심에서 눈 깜짝할 사이에 간 큰 절도를 한 남성을 공개 수배했습니다.

글로벌 타임이었습니다.
카카오친구
라인뉴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