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취재후] 연차휴가 다 써라? ILO 협약이 뭐길래…
연차휴가 다 써라? ILO 협약이 뭐길래…
"노동자들이 국제노동기구(ILO) 협약에 따라 연차휴가를 다 사용하도록 의무화하겠다"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대통령 후보가 최근 페이스북을 통해...
근로자의 날, 은행은 문 열까?
근로자의 날, 은행은 문 열까?
5월 1일은 '근로자의 날'이다. 근로자의 날 쉬는 사람은 편안한 일요일을 지내고 있을 것이고, 내일 출근해야 하는 사람은 오늘 밤 잠자리가...

TV엔 없다

프로그램

2017대선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러시아 “OPEC 감산 합의 동참…하루 30만 배럴 감산”
입력 2016.12.01 (18:41) | 수정 2016.12.01 (18:55) 인터넷 뉴스
러시아 “OPEC 감산 합의 동참…하루 30만 배럴 감산”
러시아가 석유수출국기구(OPEC)의 감산 합의에 동참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타스 통신 등에 따르면 알렉산드르 노박 러시아 에너지부 장관은 30일(현지시간) "러시아가 OPEC 감산 합의에 동참할 것이며 내년 상반기 중에 점진적으로 산유량을 하루 30만 배럴까지 감산할 것"이라고 소개했다.

노박 장관은 다만 "OPEC이 하루 최대 생산량을 3천250만 배럴로 제한한다는 합의를 이행하고 비 OPEC 회원국들이 최대한 이 합의에 참여할 경우에만 러시아도 합의에 동참할 것"이란 단서를 달았다.

노박 장관은 이날 OPEC의 감산 합의를 "역사적 중요성을 가진 사건"이라고 환영하면서 "수요와 공급의 건전한 균형을 회복하고 장기적으로 석유 산업 분야에 대한 투자 분위기를 장려하는 중요한 행보"라고 평가했다.

그는 향후 10일 안에 열릴 OPEC 회원국과 非OPEC 회원국 간 회의에서 합의가 공식적으로 문서화될 것이라고 전했다.

앞서 OPEC은 오스트리아 빈에서 총회를 열어 9시간 마라톤 회의 끝에 회원국들이 하루 최대 생산량을 3천250만 배럴로 120만 배럴 줄이는 데 합의했다.///
  • 러시아 “OPEC 감산 합의 동참…하루 30만 배럴 감산”
    • 입력 2016.12.01 (18:41)
    • 수정 2016.12.01 (18:55)
    인터넷 뉴스
러시아 “OPEC 감산 합의 동참…하루 30만 배럴 감산”
러시아가 석유수출국기구(OPEC)의 감산 합의에 동참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타스 통신 등에 따르면 알렉산드르 노박 러시아 에너지부 장관은 30일(현지시간) "러시아가 OPEC 감산 합의에 동참할 것이며 내년 상반기 중에 점진적으로 산유량을 하루 30만 배럴까지 감산할 것"이라고 소개했다.

노박 장관은 다만 "OPEC이 하루 최대 생산량을 3천250만 배럴로 제한한다는 합의를 이행하고 비 OPEC 회원국들이 최대한 이 합의에 참여할 경우에만 러시아도 합의에 동참할 것"이란 단서를 달았다.

노박 장관은 이날 OPEC의 감산 합의를 "역사적 중요성을 가진 사건"이라고 환영하면서 "수요와 공급의 건전한 균형을 회복하고 장기적으로 석유 산업 분야에 대한 투자 분위기를 장려하는 중요한 행보"라고 평가했다.

그는 향후 10일 안에 열릴 OPEC 회원국과 非OPEC 회원국 간 회의에서 합의가 공식적으로 문서화될 것이라고 전했다.

앞서 OPEC은 오스트리아 빈에서 총회를 열어 9시간 마라톤 회의 끝에 회원국들이 하루 최대 생산량을 3천250만 배럴로 120만 배럴 줄이는 데 합의했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