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속보] 신부 2명, 알고도 ‘침묵’…가해자 신부 징계 수위도 논란
[속보] 성폭력 사제 파문 …‘신부 2명, 알고도 침묵’
어제(23일) KBS가 보도한 '현직 신부의 성폭행 시도' 사건 후속 보도입니다. 가해자인 한 모 ...
이번엔 조재현과 윤호진…‘성추문’에 사과·하차·취소
조재현·윤호진 결국 사과 …크로스 하차·신작 발표 취소
성폭력을 고발하는 미투(metoo. 나도 당했다) 운동이 문화 예술계를 강타하고 있는 가운데...

TV엔 없다

프로그램

평창동계올림픽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영상] “야 장제원!”, “왜? 표창원!”…고성 난무한 안행위 ISSUE
입력 2016.12.01 (18:57) | 수정 2016.12.01 (18:58) 인터넷 뉴스
동영상영역 시작
[영상] “야 장제원!”, “왜? 표창원!”…고성 난무한 안행위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오늘(1일) 열린 국회 안전행정위원회의에서는 박근혜 대통령의 탄핵 찬반자 공개 문제를 놓고 여야 간 반말과 고성이 난무했습니다. 새누리당 장제원 의원과 더불어민주당 표창원 의원은 몸싸움 직전까지 가는 살벌한 분위기가 연출됐는데요.

표 의원이 전날 자신의 SNS에 게시한 탄핵 반대 의원 명단이 논란의 발단이 됐습니다.

[관련 기사] 민경욱 “테러수준의 만행”…표창원 “부끄러운가 보다”

논쟁이 끊이지 않자 새누리당 소속 위원들은 모두 자리를 박차고 나가버렸고 결국 회의는 산회됐습니다.

표 위원은 앞으로도 명단을 계속 올릴 뜻을 밝혔는데요. 탄핵안 의결을 놓고 여야 간 입장차가 커지는 상황에서 표 위원의 행동이 변수로 작용하게 될까요?
  • [영상] “야 장제원!”, “왜? 표창원!”…고성 난무한 안행위
    • 입력 2016.12.01 (18:57)
    • 수정 2016.12.01 (18:58)
    인터넷 뉴스
[영상] “야 장제원!”, “왜? 표창원!”…고성 난무한 안행위
오늘(1일) 열린 국회 안전행정위원회의에서는 박근혜 대통령의 탄핵 찬반자 공개 문제를 놓고 여야 간 반말과 고성이 난무했습니다. 새누리당 장제원 의원과 더불어민주당 표창원 의원은 몸싸움 직전까지 가는 살벌한 분위기가 연출됐는데요.

표 의원이 전날 자신의 SNS에 게시한 탄핵 반대 의원 명단이 논란의 발단이 됐습니다.

[관련 기사] 민경욱 “테러수준의 만행”…표창원 “부끄러운가 보다”

논쟁이 끊이지 않자 새누리당 소속 위원들은 모두 자리를 박차고 나가버렸고 결국 회의는 산회됐습니다.

표 위원은 앞으로도 명단을 계속 올릴 뜻을 밝혔는데요. 탄핵안 의결을 놓고 여야 간 입장차가 커지는 상황에서 표 위원의 행동이 변수로 작용하게 될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