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최대한 큰 목소리’…청와대 촛불민심 들릴까?
‘최대한 큰 목소리’…청와대 촛불민심 들릴까?
   "박근혜는 물러나라. 와~" 쩡쩡 울리는 확성기 소리에 한 데 모인 함성이 더해집니다. 시위대와 청와대의...
[취재후] 48억으로 삼성 경영권 “불법은 없었다”
48억으로 삼성 경영권 “불법은 없었다”
국민연금이 삼성그룹 총수 일가를 위해 국민의 자산에 손실을 입힌 게 아니냐는 의혹에 대해 검찰이 전면적 수사에 나서면서, 삼성의 경영권 승계 과정이...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서울시교육청 “하나고 검찰수사 유감…항고 예정”
입력 2016.12.01 (19:30) | 수정 2016.12.01 (19:57) 인터넷 뉴스
서울시교육청 “하나고 검찰수사 유감…항고 예정”
서울시교육청이 서울 하나고등학교의 입시 부정에 대한 검찰의 수사 결과에 대해 항고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검찰은 하나고등학교 수사 결과 외부 관계자만 약식기소하는 것으로 수사를 마무리했다.

서울시교육청은 오늘(1일) 입장문을 내고, "드러난 위법 사항 등을 모두 불기소 처분한 것에 대해 유감을 표명"한다며 "수사 결과 내용을 검토한 후에 항고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현재 서울시교육청은 검찰로부터 수사결과를 정식으로 통보 받지는 못한 상태다.

서울시교육청은 당초 하나고가 2011~2014학년도 신입학 입학전형에서 명확한 기준과 근거도 없이 보정점수를 주고, 지원자들의 등수를 재조정했다는 특별감사 결과를 토대로 지난해 11월 김승유 전 이사장 등을 검찰에 고발했다.

또, 2011학년도부터 2015학년도까지 교사 신규채용 과정에서 공개채용을 하지 않고 이 학교에 1∼3년 근무한 기간제 교사 중 10명을 근무평점과 면접만으로 정교사로 전환했다고 주장했다.

서울시교육청은 이를 포함헤 총 7건의 위법 사항을 검찰에 고발했었다.
  • 서울시교육청 “하나고 검찰수사 유감…항고 예정”
    • 입력 2016.12.01 (19:30)
    • 수정 2016.12.01 (19:57)
    인터넷 뉴스
서울시교육청 “하나고 검찰수사 유감…항고 예정”
서울시교육청이 서울 하나고등학교의 입시 부정에 대한 검찰의 수사 결과에 대해 항고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검찰은 하나고등학교 수사 결과 외부 관계자만 약식기소하는 것으로 수사를 마무리했다.

서울시교육청은 오늘(1일) 입장문을 내고, "드러난 위법 사항 등을 모두 불기소 처분한 것에 대해 유감을 표명"한다며 "수사 결과 내용을 검토한 후에 항고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현재 서울시교육청은 검찰로부터 수사결과를 정식으로 통보 받지는 못한 상태다.

서울시교육청은 당초 하나고가 2011~2014학년도 신입학 입학전형에서 명확한 기준과 근거도 없이 보정점수를 주고, 지원자들의 등수를 재조정했다는 특별감사 결과를 토대로 지난해 11월 김승유 전 이사장 등을 검찰에 고발했다.

또, 2011학년도부터 2015학년도까지 교사 신규채용 과정에서 공개채용을 하지 않고 이 학교에 1∼3년 근무한 기간제 교사 중 10명을 근무평점과 면접만으로 정교사로 전환했다고 주장했다.

서울시교육청은 이를 포함헤 총 7건의 위법 사항을 검찰에 고발했었다.
카카오친구
라인뉴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