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취재후] “보험왕 출신이 보장”…연 120% 고수익의 덫
“보험왕 출신이 보장”…연 120% 고수익의 덫
"'보험왕' 출신이니 투자도 잘한다?" 연 120% 수익의 유혹"원금은 물론 연 최대 120%의 수익을...
[취재후] 교통 과태료 4천400억…징수비용만 100억
교통 과태료 4천400억…징수비용만 100억
경찰, 12년 전 과속 과태료 10만 원 안 냈다며 계좌압류 통보직장인 김 씨는 최근 경찰청으로부터 주거래 계좌를 압류하겠다는 고지서 한 통을...

TV엔 없다

프로그램

U-20 월드컵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수협, 54년만에 은행 분리…“어민지원 1천억으로 확대”
입력 2016.12.01 (19:57) | 수정 2016.12.01 (20:15) 인터넷 뉴스
수협, 54년만에 은행 분리…“어민지원 1천억으로 확대”
수협중앙회가 창립 54년 만에 은행 업무를 완전히 분리했다. 수협은행은 자회사로 독립했다.

수협중앙회는 오늘(1일) 서울 송파구 오금로 본사에서 '신(新)수협 출범식'을 열고 2021년까지 5개년 발전 계획을 발표했다.

1962년 창립한 수협중앙회는 지금까지 어민 지원사업을 중심으로 은행사업, 유통 및 판매사업 등 다양한 기능을 복합적으로 수행하는 단일 체제를 유지해왔으나 금융환경이 급변하고 협동조합의 경쟁력을 강화해야 한다는 필요성이 커지면서 사업구조 개편을 단행했다.

개편안에 따라 수협중앙회는 신용사업을 떼어내 수협은행을 별도 법인으로 출범시키고, 중앙회는 경제사업에 집중하도록 했다.

중앙회는 앞으로 어민지원 및 유통, 판매, 수출 등 경제사업 활성화에 주력한다. 특히 현재 연간 460억여 원의 어업인교육지원 규모를 오는 2021년까지 1천억원대로 2배 이상 확대할 방침이다.

또 수산물 유통망 혁신을 위해 전국 각지 어촌에 산지거점유통센터(FPC)를 20곳으로 늘리는 한편 품질위생관광형 위판장 50곳을 신설한다.

자회사로 출범하는 수협은행은 700억 원대 수준의 세전당기순이익을 5년 뒤 1700억 원대로 끌어올려 자산규모 35조의 우량 중견 은행으로 발돋움하는 것이 목표다.

이와 함께 강화된 수익성을 바탕으로 협동조합 수익센터 기능을 수행해 어업인 교육지원과 경제사업 활성화를 지원한다는 계획이다.
  • 수협, 54년만에 은행 분리…“어민지원 1천억으로 확대”
    • 입력 2016.12.01 (19:57)
    • 수정 2016.12.01 (20:15)
    인터넷 뉴스
수협, 54년만에 은행 분리…“어민지원 1천억으로 확대”
수협중앙회가 창립 54년 만에 은행 업무를 완전히 분리했다. 수협은행은 자회사로 독립했다.

수협중앙회는 오늘(1일) 서울 송파구 오금로 본사에서 '신(新)수협 출범식'을 열고 2021년까지 5개년 발전 계획을 발표했다.

1962년 창립한 수협중앙회는 지금까지 어민 지원사업을 중심으로 은행사업, 유통 및 판매사업 등 다양한 기능을 복합적으로 수행하는 단일 체제를 유지해왔으나 금융환경이 급변하고 협동조합의 경쟁력을 강화해야 한다는 필요성이 커지면서 사업구조 개편을 단행했다.

개편안에 따라 수협중앙회는 신용사업을 떼어내 수협은행을 별도 법인으로 출범시키고, 중앙회는 경제사업에 집중하도록 했다.

중앙회는 앞으로 어민지원 및 유통, 판매, 수출 등 경제사업 활성화에 주력한다. 특히 현재 연간 460억여 원의 어업인교육지원 규모를 오는 2021년까지 1천억원대로 2배 이상 확대할 방침이다.

또 수산물 유통망 혁신을 위해 전국 각지 어촌에 산지거점유통센터(FPC)를 20곳으로 늘리는 한편 품질위생관광형 위판장 50곳을 신설한다.

자회사로 출범하는 수협은행은 700억 원대 수준의 세전당기순이익을 5년 뒤 1700억 원대로 끌어올려 자산규모 35조의 우량 중견 은행으로 발돋움하는 것이 목표다.

이와 함께 강화된 수익성을 바탕으로 협동조합 수익센터 기능을 수행해 어업인 교육지원과 경제사업 활성화를 지원한다는 계획이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