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영상] 김보름 “죄송하다”며 눈물…불참한 노선영은 ‘반박’
[영상] 김보름 “죄송하다”며 눈물…불참한 노선영은 ‘반박’
평창올림픽 스피드스케이팅 여자 팀추월 대표팀의 백철기 감독과 김보름(25·강원도청) 선수가...
왜 우리 집값만 안 오르나? 이유 따져보니 진실은…
왜 우리 집값만 안 오르나? 이유 따져보니 진실은…
급등세가 좀 꺾이나 봅니다. 자극적인 기사도 많이 사라졌습니다. 특히 ‘일주일 만에 1억 껑충’...

TV엔 없다

프로그램

평창동계올림픽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경남 창원터널에서 차량 화재, 백여 명 대피
입력 2016.12.01 (20:25) | 수정 2016.12.01 (21:01) 인터넷 뉴스
경남 창원터널에서 차량 화재, 백여 명 대피
오늘 오후 6시 35분쯤 경남 창원시 창원터널 안에서 달리던 승용차에서 불이 나, 백여 명이 대피하는 소동이 빚어졌다.

불은 승용차를 반쯤 태우고 30여 분만에 꺼졌지만, 창원터널 안에 연기가 가득 차 터널 안 차에 있던 운전자 등 백여 명이 밖으로 대피했다.

또, 김해에서 창원 방향 창원터널과 인근 도로에 1시간 정도 차량 정체가 빚어졌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승용차 엔진 과열로 불이 난 것으로 보고, 운전자 29살 김 모씨를 상대로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창원터널 안에서는 지난달 19일에도 차량 화재 사고가 일어나 수백여 명이 긴급 대피하는 소동이 빚어졌다.
  • 경남 창원터널에서 차량 화재, 백여 명 대피
    • 입력 2016.12.01 (20:25)
    • 수정 2016.12.01 (21:01)
    인터넷 뉴스
경남 창원터널에서 차량 화재, 백여 명 대피
오늘 오후 6시 35분쯤 경남 창원시 창원터널 안에서 달리던 승용차에서 불이 나, 백여 명이 대피하는 소동이 빚어졌다.

불은 승용차를 반쯤 태우고 30여 분만에 꺼졌지만, 창원터널 안에 연기가 가득 차 터널 안 차에 있던 운전자 등 백여 명이 밖으로 대피했다.

또, 김해에서 창원 방향 창원터널과 인근 도로에 1시간 정도 차량 정체가 빚어졌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승용차 엔진 과열로 불이 난 것으로 보고, 운전자 29살 김 모씨를 상대로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창원터널 안에서는 지난달 19일에도 차량 화재 사고가 일어나 수백여 명이 긴급 대피하는 소동이 빚어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