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꽁꽁 숨은 ‘미스롯데’ 서미경, 롯데주식 돌연 매각…왜?
꽁꽁 숨은 ‘미스롯데’ 서미경, 롯데주식 매각…왜?
롯데그룹 신격호 총괄회장과 사실혼 관계인 서미경(58)씨는 현재 행방이 묘연한 상태다. 지난해..
‘미국 우선’ 트럼프 시대…한국 영향은?
‘미국 우선’ 트럼프 시대…한국 영향은?
  '힘의 외교'를 천명한 트럼프 대통령 시대에도 한미동맹은 굳건할 것으로 보입니다. 하지만 한가지 주목할 점은 동맹 관계도 비즈니스 관점에서...

TV엔 없다

프로그램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글로벌24 주요뉴스] 시리아 “정부군, 피란민들 즉결 처형…300여 명 실종”
입력 2016.12.01 (20:30) | 수정 2016.12.01 (20:41) 글로벌24
동영상영역 시작
[글로벌24 주요뉴스] 시리아 “정부군, 피란민들 즉결 처형…300여 명 실종”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시리아 내전으로 마을을 떠나는 알레포 주민들을 상대로 정부군이 만행을 저지르고 있다는 의혹이 제기됐습니다.

중동지역 전문매체 미들 이스트아이는 시리아 정부군이 피란민들을 무분별하게 체포하고 즉결처형하는 가운데 300여명이 실종됐다고 전했습니다.

하지만 시리아 정부군 측은 이같은 의혹을 전면 부인하고 있습니다.

이런 가운데 알레포에서 어릿광대로 분장하고 어린이들에게 장난감을 나눠주며 위로하던 자원봉사자 아나스 알바샤 씨도 지난달 29일 미사일 포격으로 숨진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 [글로벌24 주요뉴스] 시리아 “정부군, 피란민들 즉결 처형…300여 명 실종”
    • 입력 2016.12.01 (20:30)
    • 수정 2016.12.01 (20:41)
    글로벌24
[글로벌24 주요뉴스] 시리아 “정부군, 피란민들 즉결 처형…300여 명 실종”
시리아 내전으로 마을을 떠나는 알레포 주민들을 상대로 정부군이 만행을 저지르고 있다는 의혹이 제기됐습니다.

중동지역 전문매체 미들 이스트아이는 시리아 정부군이 피란민들을 무분별하게 체포하고 즉결처형하는 가운데 300여명이 실종됐다고 전했습니다.

하지만 시리아 정부군 측은 이같은 의혹을 전면 부인하고 있습니다.

이런 가운데 알레포에서 어릿광대로 분장하고 어린이들에게 장난감을 나눠주며 위로하던 자원봉사자 아나스 알바샤 씨도 지난달 29일 미사일 포격으로 숨진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카카오친구
라인뉴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