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거듭된 기습 폭우…반복된 ‘일기 오보’, 왜?
거듭된 기습 폭우…반복된 ‘일기 오보’, 왜?
이번 비는 짧은 시간 동안 수도권에 집중적으로 쏟아졌습니다. 레이더 영상을 통해 비구름의 이동 모습을 확인해볼까요? 아침 북한에서...
‘외유·막말’ 도의원…변명·책임 회피 여전
‘외유·막말’ 도의원…변명·책임 회피 여전
  "자신의 발언이 왜곡, 편집됐고, 유도 질문의 함정에 빠졌다." 수해 속 외유논란에 국민 비하 발언의 당사자인 김학철 의원은 귀국 직후...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글로벌24 주요뉴스] 스페인 비둘기떼 골치…피임약 먹여 개체수 줄인다
입력 2016.12.01 (20:33) | 수정 2016.12.01 (20:39) 글로벌24
동영상영역 시작
[글로벌24 주요뉴스] 스페인 비둘기떼 골치…피임약 먹여 개체수 줄인다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폭발적으로 늘어나는 비둘기 때문에 골치를 앓고 있는 스페인 바르셀로나 시의회가 비둘기에 피임약을 먹이기로 했다고 뉴욕포스트가 보도했습니다.

시의회 대변인은 비둘기 약 8만 5천 마리를 대상으로 피임약을 먹이기로 했으며, 이번 조치로 비둘기 개체수가 1년 안에 20% 줄어들고, 5년 안에 최대 80%를 줄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습니다.

바르셀로나는 해마다 많은 관광객들이 찾고 있는데 그동안 비둘기 배설물 등으로 인한 위생 문제가 골칫거리였습니다.
  • [글로벌24 주요뉴스] 스페인 비둘기떼 골치…피임약 먹여 개체수 줄인다
    • 입력 2016.12.01 (20:33)
    • 수정 2016.12.01 (20:39)
    글로벌24
[글로벌24 주요뉴스] 스페인 비둘기떼 골치…피임약 먹여 개체수 줄인다
폭발적으로 늘어나는 비둘기 때문에 골치를 앓고 있는 스페인 바르셀로나 시의회가 비둘기에 피임약을 먹이기로 했다고 뉴욕포스트가 보도했습니다.

시의회 대변인은 비둘기 약 8만 5천 마리를 대상으로 피임약을 먹이기로 했으며, 이번 조치로 비둘기 개체수가 1년 안에 20% 줄어들고, 5년 안에 최대 80%를 줄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습니다.

바르셀로나는 해마다 많은 관광객들이 찾고 있는데 그동안 비둘기 배설물 등으로 인한 위생 문제가 골칫거리였습니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