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U-20월드컵, 한국 조2위 확정…16강 상대 이란, 포르투갈 유력
한국 조2위 확정…16강 상대 이란, 포르투갈 유력
청춘의 열정으로 가득했던 한국 축구의 조별리그가 끝났다. 한국은 2017 국제축구연맹 20...
[사건후] 목욕탕에서 일하던 부잣집 며느리 알고 보니…
목욕탕에서 일하던 부잣집 며느리 알고 보니…
A(51·여)씨는 지난 2012년 12월부터 1년여 동안 부산 진구의 한 목욕탕에서 세신사로 근무했다...

TV엔 없다

프로그램

U-20 월드컵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글로벌24 주요뉴스] 스페인 비둘기떼 골치…피임약 먹여 개체수 줄인다
입력 2016.12.01 (20:33) | 수정 2016.12.01 (20:39) 글로벌24
동영상영역 시작
[글로벌24 주요뉴스] 스페인 비둘기떼 골치…피임약 먹여 개체수 줄인다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폭발적으로 늘어나는 비둘기 때문에 골치를 앓고 있는 스페인 바르셀로나 시의회가 비둘기에 피임약을 먹이기로 했다고 뉴욕포스트가 보도했습니다.

시의회 대변인은 비둘기 약 8만 5천 마리를 대상으로 피임약을 먹이기로 했으며, 이번 조치로 비둘기 개체수가 1년 안에 20% 줄어들고, 5년 안에 최대 80%를 줄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습니다.

바르셀로나는 해마다 많은 관광객들이 찾고 있는데 그동안 비둘기 배설물 등으로 인한 위생 문제가 골칫거리였습니다.
  • [글로벌24 주요뉴스] 스페인 비둘기떼 골치…피임약 먹여 개체수 줄인다
    • 입력 2016.12.01 (20:33)
    • 수정 2016.12.01 (20:39)
    글로벌24
[글로벌24 주요뉴스] 스페인 비둘기떼 골치…피임약 먹여 개체수 줄인다
폭발적으로 늘어나는 비둘기 때문에 골치를 앓고 있는 스페인 바르셀로나 시의회가 비둘기에 피임약을 먹이기로 했다고 뉴욕포스트가 보도했습니다.

시의회 대변인은 비둘기 약 8만 5천 마리를 대상으로 피임약을 먹이기로 했으며, 이번 조치로 비둘기 개체수가 1년 안에 20% 줄어들고, 5년 안에 최대 80%를 줄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습니다.

바르셀로나는 해마다 많은 관광객들이 찾고 있는데 그동안 비둘기 배설물 등으로 인한 위생 문제가 골칫거리였습니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