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올해 첫 폭설…곳곳 빙판길
올해 첫 폭설…곳곳 빙판길
새벽부터 내렸던 눈은 낮이 되면서 대부분 다 그쳤습니다. 하지만, 여전히 곳곳에 눈이 쌓여있는 모습을 확인할 수 있는데요. 기온이 뚝 떨어지면서 날씨가 추워...
“하루 10시간 이상 앉아있으면 8년은 더 빨리 늙어요”
“하루 10시간 이상 앉아있으면 8년 더 빨리 늙어요”
하루에 10시간 이상 앉아있는 여성은 8년은 더 빨리 늙는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하루 대부분을 앉아서...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글로벌24 주요뉴스] 스페인 비둘기떼 골치…피임약 먹여 개체수 줄인다
입력 2016.12.01 (20:33) | 수정 2016.12.01 (20:39) 글로벌24
동영상영역 시작
[글로벌24 주요뉴스] 스페인 비둘기떼 골치…피임약 먹여 개체수 줄인다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폭발적으로 늘어나는 비둘기 때문에 골치를 앓고 있는 스페인 바르셀로나 시의회가 비둘기에 피임약을 먹이기로 했다고 뉴욕포스트가 보도했습니다.

시의회 대변인은 비둘기 약 8만 5천 마리를 대상으로 피임약을 먹이기로 했으며, 이번 조치로 비둘기 개체수가 1년 안에 20% 줄어들고, 5년 안에 최대 80%를 줄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습니다.

바르셀로나는 해마다 많은 관광객들이 찾고 있는데 그동안 비둘기 배설물 등으로 인한 위생 문제가 골칫거리였습니다.
  • [글로벌24 주요뉴스] 스페인 비둘기떼 골치…피임약 먹여 개체수 줄인다
    • 입력 2016.12.01 (20:33)
    • 수정 2016.12.01 (20:39)
    글로벌24
[글로벌24 주요뉴스] 스페인 비둘기떼 골치…피임약 먹여 개체수 줄인다
폭발적으로 늘어나는 비둘기 때문에 골치를 앓고 있는 스페인 바르셀로나 시의회가 비둘기에 피임약을 먹이기로 했다고 뉴욕포스트가 보도했습니다.

시의회 대변인은 비둘기 약 8만 5천 마리를 대상으로 피임약을 먹이기로 했으며, 이번 조치로 비둘기 개체수가 1년 안에 20% 줄어들고, 5년 안에 최대 80%를 줄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습니다.

바르셀로나는 해마다 많은 관광객들이 찾고 있는데 그동안 비둘기 배설물 등으로 인한 위생 문제가 골칫거리였습니다.
카카오친구
라인뉴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