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경찰엔 차관급 1명…검찰엔 50명이 차관급
경찰엔 차관급 1명…검찰엔 50명이 차관급
“12만명 경찰 조직에 차관급이 딱 한 명인 데, 인원이 10분의 1도 안되는 검찰에는 50명이라는 게 말이 되나요”현직 경찰 간부인...
엉터리 환경영향평가…‘수리부엉이 동산’의 위기
엉터리 환경영향평가…‘수리부엉이 동산’의 위기
절벽 사이 갈라진 틈, 그 속에 수리부엉이(멸종위기2급, 천연기념물 324호)가 있습니다. 눈을 반쯤...

TV엔 없다

프로그램

U-20 월드컵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글로벌24 브리핑] 평범한 조종사, 요가로 스타됐다!
입력 2016.12.01 (20:48) | 수정 2016.12.01 (20:54) 글로벌24
동영상영역 시작
[글로벌24 브리핑] 평범한 조종사, 요가로 스타됐다!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아름다운 풍광을 배경으로 요가 자세를 취하는 여성!

스웨덴 예테보리 출신의 조종사 '마리아 페테르슨'씨입니다.

올해 29살인 평범한 기장에서 인스타그램 스타가 됐는데요.

직업도 관심을 끌긴 했지만, 전문가 못지 않은 요가 포즈에 찬사가 이어졌습니다.

8년 전 스노우보드를 타다가 사고를 당한 그녀는 요가를 시작하면서 허리 통증을 치료할 수 있었다는데요.

비행이 끝나고 틈틈이 요가를 통해 몸의 긴장을 풀어준다고 합니다.
  • [글로벌24 브리핑] 평범한 조종사, 요가로 스타됐다!
    • 입력 2016.12.01 (20:48)
    • 수정 2016.12.01 (20:54)
    글로벌24
[글로벌24 브리핑] 평범한 조종사, 요가로 스타됐다!
아름다운 풍광을 배경으로 요가 자세를 취하는 여성!

스웨덴 예테보리 출신의 조종사 '마리아 페테르슨'씨입니다.

올해 29살인 평범한 기장에서 인스타그램 스타가 됐는데요.

직업도 관심을 끌긴 했지만, 전문가 못지 않은 요가 포즈에 찬사가 이어졌습니다.

8년 전 스노우보드를 타다가 사고를 당한 그녀는 요가를 시작하면서 허리 통증을 치료할 수 있었다는데요.

비행이 끝나고 틈틈이 요가를 통해 몸의 긴장을 풀어준다고 합니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