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흥진호 “고의로 월북 조업”…처벌 두려워 신고안해
흥진호, 복어 잡으러 고의 월북…“처벌 두려워 신고안해”
지난달 북한 경비정에 나포됐다 엿새만에 풀려난 경주 감포선적의 '391 흥진호'는 고의로 북한 해역에...
‘이국종 효과’…“외상센터 지원” 靑 국민청원 17만 명 돌파
‘이국종 효과’…“외상센터 지원” 靑 국민청원 18만 명 돌파
청와대 홈페이지 국민청원 코너에 권역외상센터 지원을 요청하는 글이 올라 1주일새 17만여 명...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글로벌24 브리핑] 평범한 조종사, 요가로 스타됐다!
입력 2016.12.01 (20:48) | 수정 2016.12.01 (20:54) 글로벌24
동영상영역 시작
[글로벌24 브리핑] 평범한 조종사, 요가로 스타됐다!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아름다운 풍광을 배경으로 요가 자세를 취하는 여성!

스웨덴 예테보리 출신의 조종사 '마리아 페테르슨'씨입니다.

올해 29살인 평범한 기장에서 인스타그램 스타가 됐는데요.

직업도 관심을 끌긴 했지만, 전문가 못지 않은 요가 포즈에 찬사가 이어졌습니다.

8년 전 스노우보드를 타다가 사고를 당한 그녀는 요가를 시작하면서 허리 통증을 치료할 수 있었다는데요.

비행이 끝나고 틈틈이 요가를 통해 몸의 긴장을 풀어준다고 합니다.
  • [글로벌24 브리핑] 평범한 조종사, 요가로 스타됐다!
    • 입력 2016.12.01 (20:48)
    • 수정 2016.12.01 (20:54)
    글로벌24
[글로벌24 브리핑] 평범한 조종사, 요가로 스타됐다!
아름다운 풍광을 배경으로 요가 자세를 취하는 여성!

스웨덴 예테보리 출신의 조종사 '마리아 페테르슨'씨입니다.

올해 29살인 평범한 기장에서 인스타그램 스타가 됐는데요.

직업도 관심을 끌긴 했지만, 전문가 못지 않은 요가 포즈에 찬사가 이어졌습니다.

8년 전 스노우보드를 타다가 사고를 당한 그녀는 요가를 시작하면서 허리 통증을 치료할 수 있었다는데요.

비행이 끝나고 틈틈이 요가를 통해 몸의 긴장을 풀어준다고 합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