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취재후] “지금 ‘방콕 휴가’를 즐기고 있습니다”
“지금 ‘방콕 휴가’를 즐기고 있습니다”
3년 차 직장인 김성진 씨에게 여름휴가가 돌아왔다. 김 씨는 입사 이래 휴가는 늘 '날을 잡고' 다녀왔었다. 직장인들이 새해만 되면 가장 먼저 기다린다는...
미 합참의장 “대북 군사공격 불가능하지 않다”
미 합참의장 “대북 군사공격 불가능하지 않다”
“많은 사람들이 북한에 대한 군사적 옵션을 ‘상상할 수 없는 것’(unimaginable)이라고 말하지만 나 는 이 말을 살짝 바꿔 부르겠다. 군사적 옵션은...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민주당 일부 의원, 탄핵안 촉구 무기한 농성 돌입 ISSUE
입력 2016.12.01 (21:27) | 수정 2016.12.01 (21:42) 인터넷 뉴스
민주당 일부 의원, 탄핵안 촉구 무기한 농성 돌입
더불어민주당 일부 의원들은 1일(오늘) 국회에서 박근혜 대통령 탄핵안 의결을 촉구하는 무기한 농성에 들어갔다.

민주당 의원 약 30명은 이날 오후 의원총회 직후 국회 로텐더홀에 모여 탄핵소추 미룰 수 없다는 문구가 적힌 피켓을 들고 농성을 시작했고, 밤새 중앙홀을 지키겠다고 밝혔다.

이재정 원내대변인은 "오늘 탄핵안을 발의하지 못한 것에 대해 국민들에게 죄송한 마음과 다음에는 꼭 탄핵을 관철하겠다는 책임감으로 농성을 시작했다"며 "국민에게 우리의 결의를 보여주는 메시지이기도 하다"고 말했고, 정의당 윤소하, 이정미 의원도 동참하기로 했다.
  • 민주당 일부 의원, 탄핵안 촉구 무기한 농성 돌입
    • 입력 2016.12.01 (21:27)
    • 수정 2016.12.01 (21:42)
    인터넷 뉴스
민주당 일부 의원, 탄핵안 촉구 무기한 농성 돌입
더불어민주당 일부 의원들은 1일(오늘) 국회에서 박근혜 대통령 탄핵안 의결을 촉구하는 무기한 농성에 들어갔다.

민주당 의원 약 30명은 이날 오후 의원총회 직후 국회 로텐더홀에 모여 탄핵소추 미룰 수 없다는 문구가 적힌 피켓을 들고 농성을 시작했고, 밤새 중앙홀을 지키겠다고 밝혔다.

이재정 원내대변인은 "오늘 탄핵안을 발의하지 못한 것에 대해 국민들에게 죄송한 마음과 다음에는 꼭 탄핵을 관철하겠다는 책임감으로 농성을 시작했다"며 "국민에게 우리의 결의를 보여주는 메시지이기도 하다"고 말했고, 정의당 윤소하, 이정미 의원도 동참하기로 했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