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삼 세 판! ‘다시 또 민주주의’ 이번에는…
삼 세 판! ‘다시 또 민주주의’ 이번에는…
1960년 3월 15일, 이승만 정권의 부정선거가 실시됐다. 발췌 개헌·사사오입 개헌 등을 통해 12년째 장기집권 중이던 이승만이, 또다시 불법적으로 정권...
[단독] 한국마사회 이상한 ‘보험 대리 계약’
[단독] 한국마사회 이상한 ‘보험 대리 계약’
    지난해 3월 한국 마사회는 9억 5천여만 원 규모의 재산종합 보험 계약을 체결합니다. 보험 계약의 대행 업무는 그동안 노조가 맡아왔었는데 갑자기 한 민간...

TV엔 없다

프로그램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서울대 총학생회 “보직교수 인사청탁 의혹 성낙인 총장 불신임” ISSUE
입력 2016.12.01 (22:23) | 수정 2016.12.01 (22:31) 인터넷 뉴스
서울대 총학생회 “보직교수 인사청탁 의혹 성낙인 총장 불신임”
서울대학교 총학생회가 청탁편지를 받고 교수 보직인사를 했다는 의혹이 제기된 성낙인 서울대 총장에 대해 불신임을 선언했다.

서울대 총학생회는 오늘 서울대 행정관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성 총장이 2014년 함성득 전 고려대 교수로부터 아내인 서울대 모 교수의 보직 인사 청탁편지를 받고 이에 응했다는 한겨레신문의 보도와 관련해 "알선수재 혐의로 복역 중이던 함 전 교수의 부정 청탁을 성 총장이 그대로 따른 것은 함 전 교수가 자랑하는 정계와의 커넥션 때문이라고 의심할 수밖에 없다"며 "'기억이 안 난다'는 성 총장의 해명은 무책임한 변명"이라고 주장했다.

또, "학생총회의 의결에 따라 총학생회가 시흥캠퍼스 실시협약 철회를 요구하며 52일째 행정관 점거 농성을 하고 있지만 성 총장이 이를 무시하고 있다"며 "성 총장이 시흥캠퍼스 실시협약을 철회하고 자신의 비리에 대해 소상히 밝힌 뒤 응당한 책임을 지기 전까지 성 총장을 불신임한다"고 밝혔다.
  • 서울대 총학생회 “보직교수 인사청탁 의혹 성낙인 총장 불신임”
    • 입력 2016.12.01 (22:23)
    • 수정 2016.12.01 (22:31)
    인터넷 뉴스
서울대 총학생회 “보직교수 인사청탁 의혹 성낙인 총장 불신임”
서울대학교 총학생회가 청탁편지를 받고 교수 보직인사를 했다는 의혹이 제기된 성낙인 서울대 총장에 대해 불신임을 선언했다.

서울대 총학생회는 오늘 서울대 행정관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성 총장이 2014년 함성득 전 고려대 교수로부터 아내인 서울대 모 교수의 보직 인사 청탁편지를 받고 이에 응했다는 한겨레신문의 보도와 관련해 "알선수재 혐의로 복역 중이던 함 전 교수의 부정 청탁을 성 총장이 그대로 따른 것은 함 전 교수가 자랑하는 정계와의 커넥션 때문이라고 의심할 수밖에 없다"며 "'기억이 안 난다'는 성 총장의 해명은 무책임한 변명"이라고 주장했다.

또, "학생총회의 의결에 따라 총학생회가 시흥캠퍼스 실시협약 철회를 요구하며 52일째 행정관 점거 농성을 하고 있지만 성 총장이 이를 무시하고 있다"며 "성 총장이 시흥캠퍼스 실시협약을 철회하고 자신의 비리에 대해 소상히 밝힌 뒤 응당한 책임을 지기 전까지 성 총장을 불신임한다"고 밝혔다.
카카오친구
라인뉴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