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인권단체 공무원과 여대생…성폭행 고소 전말은?
인권단체 공무원과 여대생…성폭행 고소 전말은?
50세 공무원과 자원봉사를 하는 24세 여대생이 만난 지 이틀 만에 성관계를 가졌다. 유죄일까. 무죄일까.사건은 지난해 12월 10일 벌어졌다. 인권단체에서 수년 간 활동한
[특파원리포트] “한국인이 범인!…아닌가?” 양치기 일본 언론
“한국인이 범인!…아닌가?” 양치기 일본 언론
지난 20일 일본에서는 전대미문의 현금 강탈 사건이 발생했다. 금괴 거래를 위해 3억 8천만 엔...

TV엔 없다

프로그램

2017대선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푸틴 “美 트럼프 행정부와 대등한 입장에서 협력할 것”
입력 2016.12.01 (23:03) | 수정 2016.12.02 (00:06) 인터넷 뉴스
푸틴 “美 트럼프 행정부와 대등한 입장에서 협력할 것”
러시아는 미국의 새 행정부와 대등한 입장에서 협력할 준비가 돼 있다고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1일(현지시간) 밝혔다.

푸틴 대통령은 이날 크렘린궁에서 행한 연례 대의회 국정연설에서 "대등하고 상호 이익의 원칙을 바탕으로 미-러 양자 관계를 정상화하고 발전시키는 것이 중요하다"면서 내년 1월 출범할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정권과의 협력에 대한 기대를 표시했다.

푸틴 대총령은 "세계 및 지역 문제 해결에서 미-러 양국의 협력은 국제사회의 이익에도 부합한다"며 "두 나라는 국제 안보와 안정을 보장하고 대량살상무기(WMD) 확산 방지 체제를 강화해야 할 공통의 책임을 지고 있다"고 주장했다. 또 국제 테러리즘과의 대결에서도 미국과 협력하길 원한다고 덧붙였다.

이어 "러시아를 적으로 보는 다른 외국 파트너들과는 달리 우리는 적을 찾고 있지 않으며 우리에겐 친구가 필요하다"면서 "하지만 러시아의 이익에 대한 침해나 무시는 용납하지 않을 것"이라고 경고했다. 그러면서 "전략적 균형을 훼손하려는 시도는 아주 위험하며 지구적 재앙으로 이어질 수 있다는 점을 한시도 잊어선 안 된다"고 지적했다.
  • 푸틴 “美 트럼프 행정부와 대등한 입장에서 협력할 것”
    • 입력 2016.12.01 (23:03)
    • 수정 2016.12.02 (00:06)
    인터넷 뉴스
푸틴 “美 트럼프 행정부와 대등한 입장에서 협력할 것”
러시아는 미국의 새 행정부와 대등한 입장에서 협력할 준비가 돼 있다고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1일(현지시간) 밝혔다.

푸틴 대통령은 이날 크렘린궁에서 행한 연례 대의회 국정연설에서 "대등하고 상호 이익의 원칙을 바탕으로 미-러 양자 관계를 정상화하고 발전시키는 것이 중요하다"면서 내년 1월 출범할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정권과의 협력에 대한 기대를 표시했다.

푸틴 대총령은 "세계 및 지역 문제 해결에서 미-러 양국의 협력은 국제사회의 이익에도 부합한다"며 "두 나라는 국제 안보와 안정을 보장하고 대량살상무기(WMD) 확산 방지 체제를 강화해야 할 공통의 책임을 지고 있다"고 주장했다. 또 국제 테러리즘과의 대결에서도 미국과 협력하길 원한다고 덧붙였다.

이어 "러시아를 적으로 보는 다른 외국 파트너들과는 달리 우리는 적을 찾고 있지 않으며 우리에겐 친구가 필요하다"면서 "하지만 러시아의 이익에 대한 침해나 무시는 용납하지 않을 것"이라고 경고했다. 그러면서 "전략적 균형을 훼손하려는 시도는 아주 위험하며 지구적 재앙으로 이어질 수 있다는 점을 한시도 잊어선 안 된다"고 지적했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