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영상] “불미·창피·죄송” 한결 같은 이재용 부회장
[영상] “불미·창피·죄송” 한결 같은 이재용 부회장
'최순실 게이트' 진상 규명을 위한 국정 조사 첫 청문회가 오늘(6일) 열렸습니다. 8대 대기업...
진화하는 보이스피싱, 당신을 노린다
진화하는 보이스피싱, 당신을 노린다
보이스피싱이라는 범죄 피해가 처음 세상에 알려진지는 이미 10년이 넘었습니다. 누가 속을까, 싶지만 보이스피싱 전화에 속아 돈을 떼이고, 뒤늦게 가슴을...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EU 10월 실업률 8.3%…2009년 2월 이후 최저치”
입력 2016.12.01 (23:03) | 수정 2016.12.02 (00:07) 인터넷 뉴스
“EU 10월 실업률 8.3%…2009년 2월 이후 최저치”
지난 10월 유럽의 실업률이 7년 만에 최저치를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유럽연합(EU) 공식 통계기구인 유로스타트(Eurostat)는 1일 EU 28개 회원국의 10월 실업률이 8.3%를 기록, 지난 2009년 2월 이후 최저치를 나타냈다고 밝혔다.

또 EU에서 유로화를 사용하는 19개 회원국인 유로존의 10월 실업률도 9.8%로 지난 2009년 7월 이후 가장 낮은 수준을 기록했다.

유로스타트에 따르면 지난달 EU 28개 회원국의 실업자 수는 2천40만 명으로, 19개 유로존 국가의 실업자 수는 1천590만 명으로 각각 추정됐다.

EU의 10월 실업률은 지난 9월 8.4%보다 0.1% 포인트 낮은 것이며 작년 10월 9.1%에 비해선 0.8% 포인트 떨어진 것이다.

이 같은 추세는 침체에 빠진 유럽경제가 서서히 회복되고 있음을 뒷받침하는 것으로 해석된다.

또 유로존의 10월 실업률도 지난 9월 9.9%보다 0.1% 포인트 내려갔고, 작년 10월의 10.6%보다는 0.8% 포인트 하락했다.

다만 청년 실업률은 여전히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EU 회원국의 청년실업률은 18.4%로 전체 실업률(8.3%)의 두 배를 넘었고, 유로존의 청년실업률도 20.7%로 전체 실업률(9.8%)보다 월등히 높았다.

특히 경제난에 허덕이고 있는 그리스의 청년실업률은 46.5%(8월 기준)에 달했고, 스페인의 경우도 43.6%였다.
  • “EU 10월 실업률 8.3%…2009년 2월 이후 최저치”
    • 입력 2016.12.01 (23:03)
    • 수정 2016.12.02 (00:07)
    인터넷 뉴스
“EU 10월 실업률 8.3%…2009년 2월 이후 최저치”
지난 10월 유럽의 실업률이 7년 만에 최저치를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유럽연합(EU) 공식 통계기구인 유로스타트(Eurostat)는 1일 EU 28개 회원국의 10월 실업률이 8.3%를 기록, 지난 2009년 2월 이후 최저치를 나타냈다고 밝혔다.

또 EU에서 유로화를 사용하는 19개 회원국인 유로존의 10월 실업률도 9.8%로 지난 2009년 7월 이후 가장 낮은 수준을 기록했다.

유로스타트에 따르면 지난달 EU 28개 회원국의 실업자 수는 2천40만 명으로, 19개 유로존 국가의 실업자 수는 1천590만 명으로 각각 추정됐다.

EU의 10월 실업률은 지난 9월 8.4%보다 0.1% 포인트 낮은 것이며 작년 10월 9.1%에 비해선 0.8% 포인트 떨어진 것이다.

이 같은 추세는 침체에 빠진 유럽경제가 서서히 회복되고 있음을 뒷받침하는 것으로 해석된다.

또 유로존의 10월 실업률도 지난 9월 9.9%보다 0.1% 포인트 내려갔고, 작년 10월의 10.6%보다는 0.8% 포인트 하락했다.

다만 청년 실업률은 여전히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EU 회원국의 청년실업률은 18.4%로 전체 실업률(8.3%)의 두 배를 넘었고, 유로존의 청년실업률도 20.7%로 전체 실업률(9.8%)보다 월등히 높았다.

특히 경제난에 허덕이고 있는 그리스의 청년실업률은 46.5%(8월 기준)에 달했고, 스페인의 경우도 43.6%였다.
카카오친구
라인뉴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