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IMF ‘선진국 올리면서 한국 경제는 하향 조정’
IMF ‘선진국 올리면서 한국 경제는 하향 조정’
국제통화기금(IMF)가 올해 한국 성장률 전망치를 현행 3.0%에서 2%대로 하향 조정했다. 올해 선진국 평균성장률 전망치를 상향조정하면서 한국과 이탈리아...
‘귀한 몸’ 계란… 50년 만에 선물세트 등장
‘귀한 몸’ 계란… 50년 만에 선물세트 등장
최근 AI(조류인플루엔자)로 한 판에 만 원을 웃돌며 귀한 대접을 받고 있는 계란이 유통업계 사은품으로 나오는가 하면 선물세트로까지 등장했다. 먹을 것이...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美교육청, 교실서 ‘다양성 존중’ 위해 산타 장식 금지
입력 2016.12.02 (06:39) | 수정 2016.12.02 (06:57) 인터넷 뉴스
美교육청, 교실서 ‘다양성 존중’ 위해 산타 장식 금지
미국 오리건 주의 힐즈버러 교육청이 성탄절을 앞두고 다양성 존중을 내세워 관내 학교에 산타클로스 장식을 사용하지 말라고 권고했다.

교육청은 "교실 문이나 교실에 성탄 장식을 할 텐데 우리 공동체의 다양한 시각과 믿음을 존중하고 세심하게 배려하기를 요청한다"면서 "종교를 주제로 한 장식 또는 산타클로스와 같은 형상을 삼가달라"고 했다. 기독교 문화에서 최대 축일인 성탄절에 다른 종교도 인정해달라는 권유인 셈이다.

언론의 보도로 크게 주목을 받자 힐즈버러 교육청의 베스 그레이저 대변인은 "학부모가 아닌 교직원에게 보낸 권고문"이라면서 "성탄 휴일을 맞아 사려 깊은 행동을 주문한 것"이라고 해명했다. 교육청은 또 산타클로스를 특정해서 금지한 것은 아니라고 한 발 뒤로 물러섰다.

힐즈버러 교육청을 비롯해 오리건 주 몇몇 교육청이 성탄절에 비슷한 정책을 펴는 것으로 알려졌다.
  • 美교육청, 교실서 ‘다양성 존중’ 위해 산타 장식 금지
    • 입력 2016.12.02 (06:39)
    • 수정 2016.12.02 (06:57)
    인터넷 뉴스
美교육청, 교실서 ‘다양성 존중’ 위해 산타 장식 금지
미국 오리건 주의 힐즈버러 교육청이 성탄절을 앞두고 다양성 존중을 내세워 관내 학교에 산타클로스 장식을 사용하지 말라고 권고했다.

교육청은 "교실 문이나 교실에 성탄 장식을 할 텐데 우리 공동체의 다양한 시각과 믿음을 존중하고 세심하게 배려하기를 요청한다"면서 "종교를 주제로 한 장식 또는 산타클로스와 같은 형상을 삼가달라"고 했다. 기독교 문화에서 최대 축일인 성탄절에 다른 종교도 인정해달라는 권유인 셈이다.

언론의 보도로 크게 주목을 받자 힐즈버러 교육청의 베스 그레이저 대변인은 "학부모가 아닌 교직원에게 보낸 권고문"이라면서 "성탄 휴일을 맞아 사려 깊은 행동을 주문한 것"이라고 해명했다. 교육청은 또 산타클로스를 특정해서 금지한 것은 아니라고 한 발 뒤로 물러섰다.

힐즈버러 교육청을 비롯해 오리건 주 몇몇 교육청이 성탄절에 비슷한 정책을 펴는 것으로 알려졌다.
카카오친구
라인뉴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