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뉴욕증시 기술주 급락 속 다우 0.36% 상승 마감
입력 2016.12.02 (06:40) 수정 2016.12.02 (06:57) 인터넷 뉴스
뉴욕증시 기술주 급락 속 다우 0.36% 상승 마감
뉴욕증시가 기술업종이 급락세를 보인 가운데 혼조세를 나타냈다.

1일(미국시간) 뉴욕증권거래소에서 다우존스 지수는 전장보다 68.35포인트(0.36%) 오른 19,191.93에 거래를 마쳤다. S&P 500 지수는 전장보다 7.73포인트(0.35%) 낮은 2,191.08에,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72.57포인트(1.36%) 내린 5,251.11에 장을 마감했다.

뉴욕 애널리스트들은 증시가 최근 사상 최고치를 경신하는 강세를 보였기 때문에 과도한 매도세가 나타나지 않는 한 일부 조정을 받는 것은 긍정적인 신호라고 진단했다.

뉴욕유가는 석유수출국기구(OPEC)의 감산 합의 호재에 따른 강세 흐름을 이어갔다. 뉴욕상업거래소에서 1월물 서부텍사스산 원유(WTI) 가격은 전 거래일보다 배럴당 1.62달러(3.3%) 상승한 51.06달러에 마쳤다. 유가는 지난 10월 19일 이후 최고치를 기록했다.
  • 뉴욕증시 기술주 급락 속 다우 0.36% 상승 마감
    • 입력 2016.12.02 (06:40)
    • 수정 2016.12.02 (06:57)
    인터넷 뉴스
뉴욕증시 기술주 급락 속 다우 0.36% 상승 마감
뉴욕증시가 기술업종이 급락세를 보인 가운데 혼조세를 나타냈다.

1일(미국시간) 뉴욕증권거래소에서 다우존스 지수는 전장보다 68.35포인트(0.36%) 오른 19,191.93에 거래를 마쳤다. S&P 500 지수는 전장보다 7.73포인트(0.35%) 낮은 2,191.08에,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72.57포인트(1.36%) 내린 5,251.11에 장을 마감했다.

뉴욕 애널리스트들은 증시가 최근 사상 최고치를 경신하는 강세를 보였기 때문에 과도한 매도세가 나타나지 않는 한 일부 조정을 받는 것은 긍정적인 신호라고 진단했다.

뉴욕유가는 석유수출국기구(OPEC)의 감산 합의 호재에 따른 강세 흐름을 이어갔다. 뉴욕상업거래소에서 1월물 서부텍사스산 원유(WTI) 가격은 전 거래일보다 배럴당 1.62달러(3.3%) 상승한 51.06달러에 마쳤다. 유가는 지난 10월 19일 이후 최고치를 기록했다.
기자 정보
    댓글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