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최대한 큰 목소리’…청와대 촛불민심 들릴까?
‘최대한 큰 목소리’…청와대 촛불민심 들릴까?
   "박근혜는 물러나라. 와~" 쩡쩡 울리는 확성기 소리에 한 데 모인 함성이 더해집니다. 시위대와 청와대의...
[취재후] 48억으로 삼성 경영권 “불법은 없었다”
48억으로 삼성 경영권 “불법은 없었다”
국민연금이 삼성그룹 총수 일가를 위해 국민의 자산에 손실을 입힌 게 아니냐는 의혹에 대해 검찰이 전면적 수사에 나서면서, 삼성의 경영권 승계 과정이...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그때 그 뉴스] 동서 냉전 종식의 시작…몰타회담
입력 2016.12.02 (07:05) 그때 그뉴스
동영상영역 시작
[그때 그 뉴스] 동서 냉전 종식의 시작…몰타회담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트럼프 시대, 지구촌의 지각 변동이 예상되는 가운데, 미국과 중국의 관계에 이목이 집중됩니다. 중국을 '환율조작국'으로 지정하며 날을 세우는 트럼프 정부와 이에 맞서는 중국이 경제와 외교, 안보 등 각 분야에 미칠 영향에 대한 다양한 해석이 나오고 있습니다.

27년 전 미국의 상대는 소비에트연방이었습니다. 1989년 오늘 지중해 몰타에서 미국과 소련의 정상회담이 열렸습니다. 소련의 여객선 고르키호에서 만난 미국의 조지 H. W. 부시 대통령과 소련 공산당 서기장 고르바초프는 지구촌의 냉전체제를 종식하고, 새로운 협력시대를 만드는 데 합의했습니다.

냉전에서 협력으로, 동서 간 화합을 이끈 몰타회담, <그때 그 뉴스>에서 다시 봅니다.
  • [그때 그 뉴스] 동서 냉전 종식의 시작…몰타회담
    • 입력 2016.12.02 (07:05)
    그때 그뉴스
[그때 그 뉴스] 동서 냉전 종식의 시작…몰타회담
트럼프 시대, 지구촌의 지각 변동이 예상되는 가운데, 미국과 중국의 관계에 이목이 집중됩니다. 중국을 '환율조작국'으로 지정하며 날을 세우는 트럼프 정부와 이에 맞서는 중국이 경제와 외교, 안보 등 각 분야에 미칠 영향에 대한 다양한 해석이 나오고 있습니다.

27년 전 미국의 상대는 소비에트연방이었습니다. 1989년 오늘 지중해 몰타에서 미국과 소련의 정상회담이 열렸습니다. 소련의 여객선 고르키호에서 만난 미국의 조지 H. W. 부시 대통령과 소련 공산당 서기장 고르바초프는 지구촌의 냉전체제를 종식하고, 새로운 협력시대를 만드는 데 합의했습니다.

냉전에서 협력으로, 동서 간 화합을 이끈 몰타회담, <그때 그 뉴스>에서 다시 봅니다.
카카오친구
라인뉴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