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취재후] 생선에 수은 있다는데…안전하게 먹으려면
생선에 수은 있다는데…안전하게 먹으려면
생선은 수은덩어리?... 불안한 엄마들먹거리에 가장 민감한 사람들, 바로 아이를 키우는 엄마들일 겁니다. 특히 아이가 어릴수록 엄마들은 식재료의...
[특파원리포트] ‘성차별 광고’ vs 표현 자유…금지 논란 결론은?
‘성차별 광고’ vs 표현 자유…금지 논란 결론은?
속옷 차림의 여성을 배경으로 빨간색 승용차가 놓여있다. 새 차를 구입하라는 광고이다. 큼지막하게...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與, 野 3당 ‘5일 탄핵 표결’ 제안에 신중한 반응 ISSUE
입력 2016.12.02 (07:13) | 수정 2016.12.02 (07:29) 인터넷 뉴스
與, 野 3당 ‘5일 탄핵 표결’ 제안에 신중한 반응
새누리당은 1일 야3당이 박근혜 대통령의 탄핵소추안을 오는 5일 본회의를 열어 처리하는 방안을 추진키로 한데 대해 즉각적인 반응을 유보하며 말을 아꼈다.

앞서 당론으로 발표한 '4월 퇴진, 6월 대선' 요구에 대한 청와대의 입장 표명이 있기 전까지는 신중할 필요가 있다는 판단으로 풀이된다.

민경욱 원내대변인은 이날 구두논평에서 "일단 그동안 임기 단축 협상엔 일절 참여하지 않겠다던 완고함을 풀고, 협상의 가능성을 열어준 것만으로도 환영할 일"이라고 밝혔다.

그러나 야 3당 발의로 탄핵안을 제출하고 2일 열리는 정기국회에 보고한 뒤, 5일 추가로 본회의를 소집해 표결에 부치자는 제안에 대해선 "그건 협상의 결과에 따를 일이다. 협상의 끝은 아무도 알 수 없다"며 즉답을 피했다.

비주류 중심의 비상시국회의 측도 "전혀 예상치 못한 일"이라며 "아직 4월 퇴진 당론에 대한 청와대의 반응이 나오지 않은 현 단계에서는 뭐라고 말을 하기 어렵지만, 2일(오늘) 오전 비상시국회의와 의원총회 등을 거치며 입장이 정리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다만 비주류의 핵심축 중 하나인 김무성 전 대표는 이날 본회의 직후 야당이 제시한 5일 표결 방안에 대해 "그렇게는 하지 않는다"고 일축했다.
  • 與, 野 3당 ‘5일 탄핵 표결’ 제안에 신중한 반응
    • 입력 2016.12.02 (07:13)
    • 수정 2016.12.02 (07:29)
    인터넷 뉴스
與, 野 3당 ‘5일 탄핵 표결’ 제안에 신중한 반응
새누리당은 1일 야3당이 박근혜 대통령의 탄핵소추안을 오는 5일 본회의를 열어 처리하는 방안을 추진키로 한데 대해 즉각적인 반응을 유보하며 말을 아꼈다.

앞서 당론으로 발표한 '4월 퇴진, 6월 대선' 요구에 대한 청와대의 입장 표명이 있기 전까지는 신중할 필요가 있다는 판단으로 풀이된다.

민경욱 원내대변인은 이날 구두논평에서 "일단 그동안 임기 단축 협상엔 일절 참여하지 않겠다던 완고함을 풀고, 협상의 가능성을 열어준 것만으로도 환영할 일"이라고 밝혔다.

그러나 야 3당 발의로 탄핵안을 제출하고 2일 열리는 정기국회에 보고한 뒤, 5일 추가로 본회의를 소집해 표결에 부치자는 제안에 대해선 "그건 협상의 결과에 따를 일이다. 협상의 끝은 아무도 알 수 없다"며 즉답을 피했다.

비주류 중심의 비상시국회의 측도 "전혀 예상치 못한 일"이라며 "아직 4월 퇴진 당론에 대한 청와대의 반응이 나오지 않은 현 단계에서는 뭐라고 말을 하기 어렵지만, 2일(오늘) 오전 비상시국회의와 의원총회 등을 거치며 입장이 정리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다만 비주류의 핵심축 중 하나인 김무성 전 대표는 이날 본회의 직후 야당이 제시한 5일 표결 방안에 대해 "그렇게는 하지 않는다"고 일축했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