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약대 2+4학제’…자연계 블랙홀 되나?
‘약대 2+4학제’…자연계 블랙홀 되나?
재작년 생명과학과에 입학한 A양은 요즘 ‘약학대학입문자격시험’인 PEET 준비에 정신이 없다.PEET가 올 8월에 있기 때문이다.약학대학은 지난...
[대선] ⑤ 경제전문가에서 개혁보수 주자로…유승민 편
경제전문가에서 개혁보수 주자로…유승민 편
KBS 영상자료로 주요 대선주자들의 인생 역정을 정리한 대선주자 과거사 시리즈, 다섯번째로...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추락 브라질 프로축구팀 전세기 항공사 운항중지
입력 2016.12.02 (07:47) | 수정 2016.12.02 (07:51) 인터넷 뉴스
추락 브라질 프로축구팀 전세기 항공사 운항중지
볼리비아 항공당국이 브라질 프로축구리그 소속팀 선수 등을 태우고 가던 중 연료가 떨어져 추락한 전세기를 운영하는 항공사에 무기한 운항정지 명령을 내렸다.

볼리비아 민간항공청은 1일(현지시간) 사고기를 운영하는 라미아 항공사에 소속된 여객기의 운항을 전면 중단시키고 조사에 착수했다고 스페인 EFE 통신 등이 전했다.

항공당국은 국제항공 규정상 모든 여객기들은 목적지에서 30분간 더 비행할 수 있는 연료를 탑재해야 하는데도 이런 규정이 지켜지지 않은 원인 등을 집중적으로 조사할 방침이다.

콜롬비아 민간항공청은 전날 사고 비행기에서 회수한 블랙박스에 담긴 음성녹음 등을 분석한 결과, 사고 당시 기체에 연료가 없었고 이에 대한 원인 규명 작업을 시작했다고 밝힌 바 있다.

콜롬비아 법률 의학 연구소는 이날 사망자 71명의 신원 확인 작업을 모두 마쳤다. 이에 따라 이날 오후부터 희생자들은 브라질, 볼리비아, 베네수엘라, 파라과이 등지로 운구될 예정이다.
  • 추락 브라질 프로축구팀 전세기 항공사 운항중지
    • 입력 2016.12.02 (07:47)
    • 수정 2016.12.02 (07:51)
    인터넷 뉴스
추락 브라질 프로축구팀 전세기 항공사 운항중지
볼리비아 항공당국이 브라질 프로축구리그 소속팀 선수 등을 태우고 가던 중 연료가 떨어져 추락한 전세기를 운영하는 항공사에 무기한 운항정지 명령을 내렸다.

볼리비아 민간항공청은 1일(현지시간) 사고기를 운영하는 라미아 항공사에 소속된 여객기의 운항을 전면 중단시키고 조사에 착수했다고 스페인 EFE 통신 등이 전했다.

항공당국은 국제항공 규정상 모든 여객기들은 목적지에서 30분간 더 비행할 수 있는 연료를 탑재해야 하는데도 이런 규정이 지켜지지 않은 원인 등을 집중적으로 조사할 방침이다.

콜롬비아 민간항공청은 전날 사고 비행기에서 회수한 블랙박스에 담긴 음성녹음 등을 분석한 결과, 사고 당시 기체에 연료가 없었고 이에 대한 원인 규명 작업을 시작했다고 밝힌 바 있다.

콜롬비아 법률 의학 연구소는 이날 사망자 71명의 신원 확인 작업을 모두 마쳤다. 이에 따라 이날 오후부터 희생자들은 브라질, 볼리비아, 베네수엘라, 파라과이 등지로 운구될 예정이다.
카카오친구
특파원리포트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