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영상] ‘유일 출입구’에 휘발유 뿌리고…안타까운 참사 현장
[영상] 순식간에 화마 덮친 종로 여관…안타까운 ‘방화 참극’
오늘(20일) 새벽 투숙객 5명의 목숨을 앗아간 종로 여관 화재 참사의 초기 상황을 담은 소방 영상이...
콜롬비아 ‘건설중 도로’ 붕괴 순간…순식간에 280m 아래로
[영상] ‘건설중 도로’ 붕괴 순간…순식간에 280m 아래로
지난 15일 남미 콜롬비아에서 일어난 산악 고속도로 다리 붕괴 순간의 화면이 입수됐습니다...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트럼프, 국방장관에 매티스 낙점…다음 주 공식 임명 ISSUE
입력 2016.12.02 (07:47) | 수정 2016.12.02 (11:07) 인터넷 뉴스
트럼프, 국방장관에 매티스 낙점…다음 주 공식 임명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당선인이 1일(현지시간) 국방장관에 제임스 매티스 전 중부군사령관을 낙점했다. 이로써 새 미국 행정부의 안보진용은 대체로 강경파가 장악하게 됐다.

트럼프 당선인은 이날 저녁 오하이오주 신시내티를 방문한 자리에서 매티스 전 사령관의 국방장관 인선 사실을 밝히면서 다음 주 공식 임명할 것이라고 말했다.

2013년 퇴역한 매티스 전 사령관은 현역 은퇴 후 7년이 지나야 국방장관이 될 수 있는 현행 규정이 발목을 잡을 수 있다는 전망도 나왔지만, 트럼프 당선인은 매티스 전 사령관을 결국 국방장관에 낙점했다.

매티스 전 사령관은 66살 독신으로 사병에서 4성 장군까지 오른 입지전적인 경력을 자랑한다. 미국이 낳은 가장 위대한 전투 지휘관 등으로 불리며 여야 모두에게서 호평을 받고 있다.

미군 내 대표적인 매파로 분류되며 트럼프 당선인과 마찬가지로 북한 정권을 이란 정권처럼 위험하고 신뢰할 수 없는 존재로 인식하고 있다. 매티스 전 사령관은 2013년 상원 청문회에서는 아시아·태평양 역내 동맹을 지지하고 역내 주둔 미군의 확대를 주장한 바 있다.


  • 트럼프, 국방장관에 매티스 낙점…다음 주 공식 임명
    • 입력 2016.12.02 (07:47)
    • 수정 2016.12.02 (11:07)
    인터넷 뉴스
트럼프, 국방장관에 매티스 낙점…다음 주 공식 임명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당선인이 1일(현지시간) 국방장관에 제임스 매티스 전 중부군사령관을 낙점했다. 이로써 새 미국 행정부의 안보진용은 대체로 강경파가 장악하게 됐다.

트럼프 당선인은 이날 저녁 오하이오주 신시내티를 방문한 자리에서 매티스 전 사령관의 국방장관 인선 사실을 밝히면서 다음 주 공식 임명할 것이라고 말했다.

2013년 퇴역한 매티스 전 사령관은 현역 은퇴 후 7년이 지나야 국방장관이 될 수 있는 현행 규정이 발목을 잡을 수 있다는 전망도 나왔지만, 트럼프 당선인은 매티스 전 사령관을 결국 국방장관에 낙점했다.

매티스 전 사령관은 66살 독신으로 사병에서 4성 장군까지 오른 입지전적인 경력을 자랑한다. 미국이 낳은 가장 위대한 전투 지휘관 등으로 불리며 여야 모두에게서 호평을 받고 있다.

미군 내 대표적인 매파로 분류되며 트럼프 당선인과 마찬가지로 북한 정권을 이란 정권처럼 위험하고 신뢰할 수 없는 존재로 인식하고 있다. 매티스 전 사령관은 2013년 상원 청문회에서는 아시아·태평양 역내 동맹을 지지하고 역내 주둔 미군의 확대를 주장한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