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특파원 리포트] 미 트럼프 대통령 “정신 질환” 논쟁
미 트럼프 대통령 ‘정신 질환’ 논쟁
2월 16일 취임 거의 한 달을 맞아 갑작스럽게 진행됐던 트럼프 대통령의 77분간의 기자회견은 미국인들을 경악시켰다. 기자들의 질문을 수시로 끊고, 특정...
日 요미우리 “김정남 살해 北국적 5명 모두 공작원”
“김정남 살해 北국적 5명 모두 공작원”
일본 요미우리신문은 한국소식통을 인용해 김정남 살해 사건에 연루된 북한 국적 용의자 5명이 모두 공작원이라고 21일 보도했다. 이 한국 소식통은...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전업 투자자문사 159곳 중 절반 이상 적자 상태
입력 2016.12.02 (08:57) | 수정 2016.12.02 (09:05) 인터넷 뉴스
전업 투자자문사 159곳 중 절반 이상 적자 상태
전업 투자자자문사의 전체 계약고가 급감하고 절반 이상은 적자를 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기관투자자들이 자체 투자역량을 확충하면서 전업 투자자문사의 일감이 줄었기 때문이다.

2일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지난 9월 말 현재 159개 전업 투자자문사의 총 계약고(자문·일임)는 16조3천억원으로 집계됐다. 이는 작년 6월 말(38조4천억원)과 비교하면 1년3개월 만에 57.6% 급감한 것이다. 올해 6월 말(17조8천억원)과 비교해도 8.4% 감소한 수준이다. 기관투자자의 계약 해지로 1조8천억원이 줄고 기존 4개사가 전문사모집합투자업자로 전환하는 바람에 5천억원이 더 감소했다.

그러나 올 3분기(7~9월) 전업 투자자문사의 순이익은 146억원으로 전 분기(136억원) 대비 10억원 증가했다. 계약고 감소로 영업수익이 26억원 줄어든 가운데 고유재산운용손실을 77억원, 영업비용을 68억원 줄인 영향이다. 일거리가 줄었지만 비용을 줄여 손익을 맞춘 것이다. 순이익이 증가함에 따라 자기자본이익률(ROE)은 9.9%로 소폭 상승했다.

159개 투자자문사 중 절반을 넘는 88곳(55.3%)은 올 3분기에 적자를 본 것으로 나타났다. 적자 기업 수는 그나마 전 분기(89곳)와 비교하면 1곳 줄었다. 금감원 관계자는 "전업 투자자문사의 영업실적이 소폭 개선됐지만 계약고가 지속적으로 감소하고 절반 이상이 적자에 허덕이는 등 수익기반이 취약하다"며 "재무와 손익상황을 지속적으로 모니터링하겠다"고 말했다.
  • 전업 투자자문사 159곳 중 절반 이상 적자 상태
    • 입력 2016.12.02 (08:57)
    • 수정 2016.12.02 (09:05)
    인터넷 뉴스
전업 투자자문사 159곳 중 절반 이상 적자 상태
전업 투자자자문사의 전체 계약고가 급감하고 절반 이상은 적자를 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기관투자자들이 자체 투자역량을 확충하면서 전업 투자자문사의 일감이 줄었기 때문이다.

2일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지난 9월 말 현재 159개 전업 투자자문사의 총 계약고(자문·일임)는 16조3천억원으로 집계됐다. 이는 작년 6월 말(38조4천억원)과 비교하면 1년3개월 만에 57.6% 급감한 것이다. 올해 6월 말(17조8천억원)과 비교해도 8.4% 감소한 수준이다. 기관투자자의 계약 해지로 1조8천억원이 줄고 기존 4개사가 전문사모집합투자업자로 전환하는 바람에 5천억원이 더 감소했다.

그러나 올 3분기(7~9월) 전업 투자자문사의 순이익은 146억원으로 전 분기(136억원) 대비 10억원 증가했다. 계약고 감소로 영업수익이 26억원 줄어든 가운데 고유재산운용손실을 77억원, 영업비용을 68억원 줄인 영향이다. 일거리가 줄었지만 비용을 줄여 손익을 맞춘 것이다. 순이익이 증가함에 따라 자기자본이익률(ROE)은 9.9%로 소폭 상승했다.

159개 투자자문사 중 절반을 넘는 88곳(55.3%)은 올 3분기에 적자를 본 것으로 나타났다. 적자 기업 수는 그나마 전 분기(89곳)와 비교하면 1곳 줄었다. 금감원 관계자는 "전업 투자자문사의 영업실적이 소폭 개선됐지만 계약고가 지속적으로 감소하고 절반 이상이 적자에 허덕이는 등 수익기반이 취약하다"며 "재무와 손익상황을 지속적으로 모니터링하겠다"고 말했다.
카카오친구
특파원리포트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