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투석전 벌인 인도-중국군, 수습 위해 장교끼리 만났지만…
일촉즉발 인도-중국군, 이번엔 투석전
국경 지역에서 일촉즉발의 대치 국면을 이어가다 투석전까지 벌인 중국군과 인도군이 사태 수습에 나섰다. 자칫 다시 충돌이 벌어질 경우 무력 분쟁으로 번질...
[특파원 리포트] 두 남자의 두 번째 인생 “공포의 순간에 깨달은 것은…”
두 남자의 두 번째 인생 “공포의 순간에 깨달은 것은…”
골든게이트 브릿지를 배경으로 마치 오래된 친구처럼 아니면 여행객처럼 다정히 얘기를 나누고...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청주 오송 ‘AI 양성’…충북 매몰대상 128 만 마리 ISSUE
입력 2016.12.02 (09:30) | 수정 2016.12.02 (09:32) 인터넷 뉴스
청주 오송 ‘AI 양성’…충북 매몰대상 128 만 마리
충북 청주의 양계 농장에서 조류인플루엔자, 즉 AI 의심 신고가 1일 추가로 접수돼 충북 지역의 매몰처분 대상 가금류가 백 만 마리를 넘어섰다.

충북도에 따르면 청주시 흥덕구 오송읍의 한 양계 농가에서 이날 닭 70마리가 폐사하는 등 AI 감염 의심증세가 나타나 간이 검사를 시행한 결과 양성 반응이 나왔다.

이에 따라 충북도 AI 방역대책본부는 농림축산검역본부에 정밀검사를 의뢰하고, 이 농장의 닭 17만 마리를 매몰 처분하고 있다.

지난달 17일 음성군의 오리 농가가 AI 확진 판정을 받은 이후 충북에서 38개 농장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

2일 오전을 기준으로 충북 66개 농장의 닭과 오리 128만 마리가 매몰처분 대상이다.
  • 청주 오송 ‘AI 양성’…충북 매몰대상 128 만 마리
    • 입력 2016.12.02 (09:30)
    • 수정 2016.12.02 (09:32)
    인터넷 뉴스
청주 오송 ‘AI 양성’…충북 매몰대상 128 만 마리
충북 청주의 양계 농장에서 조류인플루엔자, 즉 AI 의심 신고가 1일 추가로 접수돼 충북 지역의 매몰처분 대상 가금류가 백 만 마리를 넘어섰다.

충북도에 따르면 청주시 흥덕구 오송읍의 한 양계 농가에서 이날 닭 70마리가 폐사하는 등 AI 감염 의심증세가 나타나 간이 검사를 시행한 결과 양성 반응이 나왔다.

이에 따라 충북도 AI 방역대책본부는 농림축산검역본부에 정밀검사를 의뢰하고, 이 농장의 닭 17만 마리를 매몰 처분하고 있다.

지난달 17일 음성군의 오리 농가가 AI 확진 판정을 받은 이후 충북에서 38개 농장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

2일 오전을 기준으로 충북 66개 농장의 닭과 오리 128만 마리가 매몰처분 대상이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