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최순실 빽’ 대사 복귀!? 정신 못 차리는 외교부
‘최순실 빽’ 대사 복귀, 외교부는 검토만…
유재경 대사는 삼성전기 임원 출신이다. 외교 쪽 경력이 전무했지만 2016년 3월, 최순실에게 이력서를 보인 지 6일 만에 미얀마 대사로 낙점됐다...
그 곳에 가고 싶은 딸 위해 엄마가 만든 ‘휠체어길’
그 곳에 가고 싶은 딸 위해 엄마가 만든 ‘휠체어길’
시작은 지하철 고속버스터미널 역이었다.막 유치원에 들어간 딸 아이를 데리고 지하철을 탄 엄마는 휠체어...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중국 자체 제작 항공모함 연내 진수 가능
입력 2016.12.02 (09:46) | 수정 2016.12.02 (10:12) 930뉴스
동영상영역 시작
중국 자체 제작 항공모함 연내 진수 가능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중국 정부가 첫 국산 항공모함의 선체 제작이 완료됐다고 지난 10월 말에 밝힌 바 있습니다.

자체 제작 항공모함의 도색 작업이 현재 진행 중인데 이르면 연내에 진수할 것으로 보입니다.

<리포트>

홍콩 경제 일보는 최초의 중국 국산 항공모함이 이르면 이달(12월)중순에 진수할 것이라고 보도했습니다.

도색 작업 후 건조 과정은 기술적 난도가 낮아 조속히 마무리될 것이란 보도인데요.

하지만 진수 이후 무기와 장비 탑재, 해상 시험 등을 거쳐 실전 배치까지는 시간이 좀 더 필요할 것으로 보입니다.

그렇다고 해도 중국의 항공모함 건조 속도는 놀랄 만큼 빠른데요.

중국 국방부는 자체 제작 항공모함이 건조중이라는 사실을 지난해 말에 처음으로 공개한 바 있습니다.
  • 중국 자체 제작 항공모함 연내 진수 가능
    • 입력 2016.12.02 (09:46)
    • 수정 2016.12.02 (10:12)
    930뉴스
중국 자체 제작 항공모함 연내 진수 가능
<앵커 멘트>

중국 정부가 첫 국산 항공모함의 선체 제작이 완료됐다고 지난 10월 말에 밝힌 바 있습니다.

자체 제작 항공모함의 도색 작업이 현재 진행 중인데 이르면 연내에 진수할 것으로 보입니다.

<리포트>

홍콩 경제 일보는 최초의 중국 국산 항공모함이 이르면 이달(12월)중순에 진수할 것이라고 보도했습니다.

도색 작업 후 건조 과정은 기술적 난도가 낮아 조속히 마무리될 것이란 보도인데요.

하지만 진수 이후 무기와 장비 탑재, 해상 시험 등을 거쳐 실전 배치까지는 시간이 좀 더 필요할 것으로 보입니다.

그렇다고 해도 중국의 항공모함 건조 속도는 놀랄 만큼 빠른데요.

중국 국방부는 자체 제작 항공모함이 건조중이라는 사실을 지난해 말에 처음으로 공개한 바 있습니다.
경제타임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