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대통령 탄핵안 본회의 보고…내일 오후 ‘표결’
대통령 탄핵안 본회의 보고…9일 오후 ‘표결’
박근혜 대통령 탄핵소추안이 오늘(8일) 오후 국회 본회의에 보고됐습니다. 발의된 지 6일 만입니다...
수서 고속철 개통…철도 경쟁 시대 열렸다
수서 고속철 개통…철도 경쟁 시대 열렸다
날렵하게 선로를 달리는 최고 시속 300km의 고속철... 내일(9일)부터 운행하는 수서고속철, SRT입니다...

TV엔 없다

프로그램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세계경제 회복세 빨라질 것…정치적 불확실성 커”
입력 2016.12.02 (09:52) | 수정 2016.12.02 (10:04) 인터넷 뉴스
“세계경제 회복세 빨라질 것…정치적 불확실성 커”
주요 20개국(G20)이 내년 세계경제의 회복세가 빨라질 것으로 전망했다. 다만 미국 신정부 출범, 유럽의 선거 등 정치일정으로 인한 불확실성은 계속될 것으로 내다봤다.

2일 기획재정부에 따르면 G20은 지난 1일 독일 베를린에서 '재무차관 및 중앙은행 부총재 회의'를 열고 내년도 중점과제와 G20 정책공조 방안을 논의했다. 이번 회의는 내년 G20 의장국 독일이 개최한 첫 회의로 우리나라에서는 송인창 기재부 국제경제관리관(차관보)이 참석했다.

회원국들은 세계경제 회복세가 점차 개선될 것으로 예상하면서도 수요 부족에 따른 저성장 지속, 신흥국 자본유출 등 금융불안, 미국 신정부 출범 및 유럽 선거 등 정치일정에 따른 불확실성이 큰 상황이라는데 인식을 같이 했다.

특히 최근 전 세계적으로 나타나고 있는 반세계화와 보호무역주의 확산에 우려를 표명하며 자유무역 수호, 포용적 성장을 위한 정책대응에 G20이 앞장서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에 따라 회원국들은 내년 세계경제의 회복력 강화, 금융안정, 투자활성화 등을 중점으로 정책공조 방안을 논의하기로 했다.

특히 글로벌 금융안전망의 위기예방 기능 및 효율성 제고를 위해 국제통화기금(IMF) 대출제도 개선, IMF와 지역금융안전망 간 협력 강화를 추진하기로 했다. 국가채무의 지속가능성 확대를 위해 '지속가능한 재원조달' 원칙을 마련하고 '국내총생산(GDP) 연계 채권' 설계 및 도입을 검토하기로 했다. 새로운 성장동력 발굴 및 개발지원을 위해서는 아프리카 투자 활성화 협약(Compact with Africa)을 마련할 계획이다.
  • “세계경제 회복세 빨라질 것…정치적 불확실성 커”
    • 입력 2016.12.02 (09:52)
    • 수정 2016.12.02 (10:04)
    인터넷 뉴스
“세계경제 회복세 빨라질 것…정치적 불확실성 커”
주요 20개국(G20)이 내년 세계경제의 회복세가 빨라질 것으로 전망했다. 다만 미국 신정부 출범, 유럽의 선거 등 정치일정으로 인한 불확실성은 계속될 것으로 내다봤다.

2일 기획재정부에 따르면 G20은 지난 1일 독일 베를린에서 '재무차관 및 중앙은행 부총재 회의'를 열고 내년도 중점과제와 G20 정책공조 방안을 논의했다. 이번 회의는 내년 G20 의장국 독일이 개최한 첫 회의로 우리나라에서는 송인창 기재부 국제경제관리관(차관보)이 참석했다.

회원국들은 세계경제 회복세가 점차 개선될 것으로 예상하면서도 수요 부족에 따른 저성장 지속, 신흥국 자본유출 등 금융불안, 미국 신정부 출범 및 유럽 선거 등 정치일정에 따른 불확실성이 큰 상황이라는데 인식을 같이 했다.

특히 최근 전 세계적으로 나타나고 있는 반세계화와 보호무역주의 확산에 우려를 표명하며 자유무역 수호, 포용적 성장을 위한 정책대응에 G20이 앞장서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에 따라 회원국들은 내년 세계경제의 회복력 강화, 금융안정, 투자활성화 등을 중점으로 정책공조 방안을 논의하기로 했다.

특히 글로벌 금융안전망의 위기예방 기능 및 효율성 제고를 위해 국제통화기금(IMF) 대출제도 개선, IMF와 지역금융안전망 간 협력 강화를 추진하기로 했다. 국가채무의 지속가능성 확대를 위해 '지속가능한 재원조달' 원칙을 마련하고 '국내총생산(GDP) 연계 채권' 설계 및 도입을 검토하기로 했다. 새로운 성장동력 발굴 및 개발지원을 위해서는 아프리카 투자 활성화 협약(Compact with Africa)을 마련할 계획이다.
카카오친구
라인뉴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