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단독] 이학수, ‘MB측 대납 요구’ 자수서…“이건희 승인” 진술
[단독] ‘이건희 그림자’ 이학수의 ‘MB-삼성 뒷거래’ 내막 고백
다스의 소송비 대납 혐의를 받고 있는 이학수 전 삼성그룹 부회장이 '청와대의 지시로 대납했다'는...
최민정 “두 번 눈물은 없다”…‘금빛 질주’는 이제 시작!
최민정 “두 번 눈물은 없다”…‘금빛 질주’는 이제 시작!
쇼트트랙 여자 대표팀이 12년 만에 설욕에 성공했다. 쇼트트랙 1,500m 경기는 우리나라 대표팀의 주력 경기였지만, 그에 비해 올림픽 금메달 사냥은 쉽지 않았다. 2010 밴쿠버

TV엔 없다

프로그램

평창동계올림픽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박영수 특검 “특검보 추천 사양하는 분 꽤 있어” ISSUE
입력 2016.12.02 (09:56) | 수정 2016.12.02 (10:04) 인터넷 뉴스
박영수 특검 “특검보 추천 사양하는 분 꽤 있어”
'최순실 게이트'의 실체적 진실을 파헤치게 될 박영수 특별검사가 "특검보를 추천했으나 사양하는 분들이 꽤 있다"고 밝혔다.

박 특검은 오늘(2일) 오전 출근길에 취재진을 만나 특검보 후보 8명을 정했느냐는 질문에 "아직 정하지 못했다"며 "어제 일부 분들에게 특검보 추천을 했으나 개인적인 사정을 이유로 사양했다"고 말했다.

박 특검은 "이번 특검법 규정이 변호사들을 특검보로 임명하게 돼 있는데 특검에 참여하면 재판이 확정될 때까지 변호사로 복귀가 어렵다는 점 때문 아니겠나 생각한다"고 말했다. 또 "사건의 수사가 중대하고 막중하다 보니 수사 자체가 쉽지 않다는 점도 작용한 것 같다"고 덧붙였다.

현직에 있는 검사들의 파견은 어떻게 조율되고 있느냐는 질문에는 "오늘 중으로 10명의 검사에 대해 파견을 요청할 생각"이라며 "일부는 그동안의 기록을 검토하고 일부는 수사 계획이나 일정을 조율할 생각"이라고 말했다.

또 기존에 수사를 진행하던 검찰 특별수사본부 부장검사들의 합류에 대해서는 "수사를 전혀 모르는 사람들이 보면 기록 검토 등에 시간이 오래 걸린다"며 "수사에 속도를 내기 위해 일부는 특검에 참여할 수밖에 없다"고 밝혔다.

채동욱 전 검찰총장의 특검보 참여 가능성에 대해서는 "고려하지 않고 있다"며 "검찰총장을 했던 사람이 특검보로 오는 것은 맞지 않다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 박영수 특검 “특검보 추천 사양하는 분 꽤 있어”
    • 입력 2016.12.02 (09:56)
    • 수정 2016.12.02 (10:04)
    인터넷 뉴스
박영수 특검 “특검보 추천 사양하는 분 꽤 있어”
'최순실 게이트'의 실체적 진실을 파헤치게 될 박영수 특별검사가 "특검보를 추천했으나 사양하는 분들이 꽤 있다"고 밝혔다.

박 특검은 오늘(2일) 오전 출근길에 취재진을 만나 특검보 후보 8명을 정했느냐는 질문에 "아직 정하지 못했다"며 "어제 일부 분들에게 특검보 추천을 했으나 개인적인 사정을 이유로 사양했다"고 말했다.

박 특검은 "이번 특검법 규정이 변호사들을 특검보로 임명하게 돼 있는데 특검에 참여하면 재판이 확정될 때까지 변호사로 복귀가 어렵다는 점 때문 아니겠나 생각한다"고 말했다. 또 "사건의 수사가 중대하고 막중하다 보니 수사 자체가 쉽지 않다는 점도 작용한 것 같다"고 덧붙였다.

현직에 있는 검사들의 파견은 어떻게 조율되고 있느냐는 질문에는 "오늘 중으로 10명의 검사에 대해 파견을 요청할 생각"이라며 "일부는 그동안의 기록을 검토하고 일부는 수사 계획이나 일정을 조율할 생각"이라고 말했다.

또 기존에 수사를 진행하던 검찰 특별수사본부 부장검사들의 합류에 대해서는 "수사를 전혀 모르는 사람들이 보면 기록 검토 등에 시간이 오래 걸린다"며 "수사에 속도를 내기 위해 일부는 특검에 참여할 수밖에 없다"고 밝혔다.

채동욱 전 검찰총장의 특검보 참여 가능성에 대해서는 "고려하지 않고 있다"며 "검찰총장을 했던 사람이 특검보로 오는 것은 맞지 않다고 생각한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