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안성·이천·아산에서 AI 신고 추가 접수
입력 2016.12.02 (10:40) 수정 2016.12.02 (20:18) 인터넷 뉴스
안성·이천·아산에서 AI 신고 추가 접수
경기도 안성과 이천, 충남 아산에서 조류인플루엔자 AI 신고가 추가로 접수됐다.

농림축산식품부는 안성시 원곡면의 토종닭 농장과 이천시 모가면의 육용오리 농장에서 AI 신고가 접수돼 정밀 검사를 하고 있다고 밝혔다.

두 농장에서는 각각 토종닭 4만5천 마리와 육용오리 만8천여 마리를 키우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또 충남 아산시 해암리 산란계 농장과 인근 신창면 읍내리 양계장에서도 AI 양성 반응이 나왔다.

이와 함께 경기도 평택과 화성, 충북 청주와 진천, 전남 나주 등 5개 지역에서는 H5N6형 고병원성 AI가 추가로 확진됐다.

이에 따라 고병원성 AI가 확진된 곳은 전남 해남(산란계)·무안·나주(오리), 충북 음성·청주·진천(오리), 충남 아산(산란계)·천안(오리), 경기 양주·포천·이천(산란계)·안성(토종닭)·평택·화성(오리), 전북 김제(오리), 세종시(산란계) 등 16개 시·군의 61개 농가로 집계됐다.

이번 AI로 지금까지 매몰처리된 닭과 오리는 266만 마리이며, 보상금 규모는 139억 원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다.
  • 안성·이천·아산에서 AI 신고 추가 접수
    • 입력 2016.12.02 (10:40)
    • 수정 2016.12.02 (20:18)
    인터넷 뉴스
안성·이천·아산에서 AI 신고 추가 접수
경기도 안성과 이천, 충남 아산에서 조류인플루엔자 AI 신고가 추가로 접수됐다.

농림축산식품부는 안성시 원곡면의 토종닭 농장과 이천시 모가면의 육용오리 농장에서 AI 신고가 접수돼 정밀 검사를 하고 있다고 밝혔다.

두 농장에서는 각각 토종닭 4만5천 마리와 육용오리 만8천여 마리를 키우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또 충남 아산시 해암리 산란계 농장과 인근 신창면 읍내리 양계장에서도 AI 양성 반응이 나왔다.

이와 함께 경기도 평택과 화성, 충북 청주와 진천, 전남 나주 등 5개 지역에서는 H5N6형 고병원성 AI가 추가로 확진됐다.

이에 따라 고병원성 AI가 확진된 곳은 전남 해남(산란계)·무안·나주(오리), 충북 음성·청주·진천(오리), 충남 아산(산란계)·천안(오리), 경기 양주·포천·이천(산란계)·안성(토종닭)·평택·화성(오리), 전북 김제(오리), 세종시(산란계) 등 16개 시·군의 61개 농가로 집계됐다.

이번 AI로 지금까지 매몰처리된 닭과 오리는 266만 마리이며, 보상금 규모는 139억 원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다.
기자 정보
    댓글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