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세월호 침몰 당시 레이더에 잡힌 괴물체 컨테이너 가능성 높아”
“세월호 침몰 당시 레이더 잡힌 괴물체는 ‘컨테이너’ 가능성”
세월호 침몰 당시 진도 해상교통관제센터 레이더 영상에 잡힌 괴물체는 여객선에서 떨어진...
[고현장] 쏟아져 나온 금덩어리…4조 원대 불법도박사이트 적발
[고현장] 쏟아져 나온 금덩어리…도대체 얼마나 챙겼길래
4조 8,000억 원대 기업형 도박사이트를 운영해 4,000억 원을 챙긴 일당이 붙잡혔습니다...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조속히 탄핵 결의해야…부결시 촛불 여의도로” ISSUE
입력 2016.12.02 (11:21) | 수정 2016.12.02 (11:24) 인터넷 뉴스
“조속히 탄핵 결의해야…부결시 촛불 여의도로”
박원순 서울시장은 박근혜 대통령의 3차 담화 이후 달라진 탄핵을 둘러싼 정치권 기류 변화와 관련해 국회가 조속히 탄핵 결의에 나설 것을 촉구했다.

박 시장은 2일 한 라디오와의 인터뷰에서 "지금 정치권이 대통령의 의도에 말려들고 있다고 본다"며, "새누리당 비박 그룹은 눈치를 보게 됐고, 야당 역시 공조가 일시적으로 흔들리고 있어 즉각 탄핵을 결의해야 한다"고 말했다.

박 시장은 또 "탄핵을 부결시키거나 머뭇거리는 정당·정치인은 누구나 국민 심판을 받게 돼 있다"며 "촛불 민심이 여의도로 향할지도 모른다"고 경고했다.
  • “조속히 탄핵 결의해야…부결시 촛불 여의도로”
    • 입력 2016.12.02 (11:21)
    • 수정 2016.12.02 (11:24)
    인터넷 뉴스
“조속히 탄핵 결의해야…부결시 촛불 여의도로”
박원순 서울시장은 박근혜 대통령의 3차 담화 이후 달라진 탄핵을 둘러싼 정치권 기류 변화와 관련해 국회가 조속히 탄핵 결의에 나설 것을 촉구했다.

박 시장은 2일 한 라디오와의 인터뷰에서 "지금 정치권이 대통령의 의도에 말려들고 있다고 본다"며, "새누리당 비박 그룹은 눈치를 보게 됐고, 야당 역시 공조가 일시적으로 흔들리고 있어 즉각 탄핵을 결의해야 한다"고 말했다.

박 시장은 또 "탄핵을 부결시키거나 머뭇거리는 정당·정치인은 누구나 국민 심판을 받게 돼 있다"며 "촛불 민심이 여의도로 향할지도 모른다"고 경고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