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인양 장애물’ 세월호 램프 제거 작업 완료…“작업 속도”
‘인양 장애물’ 세월호 램프 제거 작업 완료…“작업 속도”
세월호 인양작업 가운데 변수로 등장한 좌측 램프 제거 작업이 모두 완료됐다....
“이렇게 살려고 한국왔나?”…탈북학생이 ‘바리스타 대상’
“이렇게 살려고 한국왔나?”…탈북학생이 ‘바리스타 대상’
지난 2011년 14살 어린 나이로 북한에서 한국으로 넘어온 최아연(20)양. 하나원에서 적응...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조속히 탄핵 결의해야…부결시 촛불 여의도로” ISSUE
입력 2016.12.02 (11:21) | 수정 2016.12.02 (11:24) 인터넷 뉴스
“조속히 탄핵 결의해야…부결시 촛불 여의도로”
박원순 서울시장은 박근혜 대통령의 3차 담화 이후 달라진 탄핵을 둘러싼 정치권 기류 변화와 관련해 국회가 조속히 탄핵 결의에 나설 것을 촉구했다.

박 시장은 2일 한 라디오와의 인터뷰에서 "지금 정치권이 대통령의 의도에 말려들고 있다고 본다"며, "새누리당 비박 그룹은 눈치를 보게 됐고, 야당 역시 공조가 일시적으로 흔들리고 있어 즉각 탄핵을 결의해야 한다"고 말했다.

박 시장은 또 "탄핵을 부결시키거나 머뭇거리는 정당·정치인은 누구나 국민 심판을 받게 돼 있다"며 "촛불 민심이 여의도로 향할지도 모른다"고 경고했다.
  • “조속히 탄핵 결의해야…부결시 촛불 여의도로”
    • 입력 2016.12.02 (11:21)
    • 수정 2016.12.02 (11:24)
    인터넷 뉴스
“조속히 탄핵 결의해야…부결시 촛불 여의도로”
박원순 서울시장은 박근혜 대통령의 3차 담화 이후 달라진 탄핵을 둘러싼 정치권 기류 변화와 관련해 국회가 조속히 탄핵 결의에 나설 것을 촉구했다.

박 시장은 2일 한 라디오와의 인터뷰에서 "지금 정치권이 대통령의 의도에 말려들고 있다고 본다"며, "새누리당 비박 그룹은 눈치를 보게 됐고, 야당 역시 공조가 일시적으로 흔들리고 있어 즉각 탄핵을 결의해야 한다"고 말했다.

박 시장은 또 "탄핵을 부결시키거나 머뭇거리는 정당·정치인은 누구나 국민 심판을 받게 돼 있다"며 "촛불 민심이 여의도로 향할지도 모른다"고 경고했다.
카카오친구
특파원리포트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