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대통령 탄핵안 본회의 보고…내일 오후 ‘표결’
대통령 탄핵안 본회의 보고…9일 오후 ‘표결’
박근혜 대통령 탄핵소추안이 오늘(8일) 오후 국회 본회의에 보고됐습니다. 발의된 지 6일 만입니다...
수서 고속철 개통…철도 경쟁 시대 열렸다
수서 고속철 개통…철도 경쟁 시대 열렸다
날렵하게 선로를 달리는 최고 시속 300km의 고속철... 내일(9일)부터 운행하는 수서고속철, SRT입니다...

TV엔 없다

프로그램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안성·이천서 또 AI 의심신고…닭·오리 440마리 폐사
입력 2016.12.02 (11:26) | 수정 2016.12.02 (11:35) 인터넷 뉴스
안성·이천서 또 AI 의심신고…닭·오리 440마리 폐사
경기도 이천과 안성에서 추가로 조류인플루엔자 의심신고가 접수됐다.

경기도는 어제(1일) 오후 5시쯤 안성시 원곡면의 한 토종닭 농장에서 닭 400여 마리가 집단 폐사해 AI 의심신고가 접수됐다고 밝혔다.

지난 30일 AI 확진 판정을 받은 안성시 대덕면 토종닭 농가와는 직선거리로 10㎞가량 떨어진 곳이다.

앞서 어제(1일) 오전 9시 50분쯤 이천시 모가면 오리 농장에서도 오리 40여 마리가 폐사해 의심 신고가 접수됐다.

방역당국은 두 곳 모두 간이검사에서 양성 반응이 나와 예방적 차원에서 해당 농장에서 기르던 닭 4만 5천 마리와 오리 1만 8천 마리를 매몰처분할 방침이다.

경기도에서 AI가 발생한 농가는 11곳으로 늘었다. 이 가운데 양주 백석읍 산란계 농가 1곳, 포천 영북면 산란계 농가 1곳, 이천 설성면과 부발읍 산란계 농가 2곳, 안성 대덕면 토종닭 농가 1곳 모두 5개 농가가 확진 판정을 받았다.
  • 안성·이천서 또 AI 의심신고…닭·오리 440마리 폐사
    • 입력 2016.12.02 (11:26)
    • 수정 2016.12.02 (11:35)
    인터넷 뉴스
안성·이천서 또 AI 의심신고…닭·오리 440마리 폐사
경기도 이천과 안성에서 추가로 조류인플루엔자 의심신고가 접수됐다.

경기도는 어제(1일) 오후 5시쯤 안성시 원곡면의 한 토종닭 농장에서 닭 400여 마리가 집단 폐사해 AI 의심신고가 접수됐다고 밝혔다.

지난 30일 AI 확진 판정을 받은 안성시 대덕면 토종닭 농가와는 직선거리로 10㎞가량 떨어진 곳이다.

앞서 어제(1일) 오전 9시 50분쯤 이천시 모가면 오리 농장에서도 오리 40여 마리가 폐사해 의심 신고가 접수됐다.

방역당국은 두 곳 모두 간이검사에서 양성 반응이 나와 예방적 차원에서 해당 농장에서 기르던 닭 4만 5천 마리와 오리 1만 8천 마리를 매몰처분할 방침이다.

경기도에서 AI가 발생한 농가는 11곳으로 늘었다. 이 가운데 양주 백석읍 산란계 농가 1곳, 포천 영북면 산란계 농가 1곳, 이천 설성면과 부발읍 산란계 농가 2곳, 안성 대덕면 토종닭 농가 1곳 모두 5개 농가가 확진 판정을 받았다.
카카오친구
라인뉴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