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속보] 신부 2명, 알고도 ‘침묵’…가해자 신부 징계 수위도 논란
[속보] 신부 2명, 알고도 ‘침묵’…가해자 신부 징계 수위도 논란
어제(23일) KBS가 보도한 '현직 신부의 성폭행 시도' 사건 후속 보도입니다. 가해자인 한 모 ...
이번엔 조재현과 윤호진…‘성추문’에 사과·하차·취소
조재현·윤호진 결국 사과 …크로스 하차·신작 발표 취소
성폭력을 고발하는 미투(metoo. 나도 당했다) 운동이 문화 예술계를 강타하고 있는 가운데...

TV엔 없다

프로그램

평창동계올림픽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비, 영국 ‘패션 어워즈’ 초청…“亞 스타로는 처음”
입력 2016.12.02 (11:27) 연합뉴스
비, 영국 ‘패션 어워즈’ 초청…“亞 스타로는 처음”
[레인컴퍼니 제공]

배우 겸 가수 비(본명 정지훈·34)가 영국에서 열리는 패션 시상식에 아시아 스타로는 처음 초청받았다.

소속사 레인컴퍼니는 비가 5일(현지시간) 런던에서 열리는 '더 패션 어워즈 2016'(The Fashion Awards 2016)에 참석해 레드카펫을 밟는다고 2일 밝혔다.

'더 패션 어워즈'는 패션 산업에서 권위 있는 시상식 중 하나로 한 해 동안 가장 큰 주목을 받고 공헌한 디자이너, 모델 등에게 상을 수여하는 행사이다. 올해는 시상식뿐 아니라 영국 패션 교육 재단에서 자선 단체에 전액 기부하는 캠페인을 함께 진행한다.

지난 시상식에는 샤넬의 수장인 칼 라거펠트를 비롯해 스텔라 매카트니, 빅토리아 베컴, 레이디 가가 등 유명 패션 인사들이 참석했으며 올해는 알렉사 청, 케이트 모스, 바바라 팔빈, 칼리 클로스 등 세계적인 패션모델과 유명인이 참석한다.

이번 행사는 네이버 V앱에서 생중계한다.

비는 오는 30일 싱가포르 콘서트를 앞뒀다.
  • 비, 영국 ‘패션 어워즈’ 초청…“亞 스타로는 처음”
    • 입력 2016.12.02 (11:27)
    연합뉴스
비, 영국 ‘패션 어워즈’ 초청…“亞 스타로는 처음”
[레인컴퍼니 제공]

배우 겸 가수 비(본명 정지훈·34)가 영국에서 열리는 패션 시상식에 아시아 스타로는 처음 초청받았다.

소속사 레인컴퍼니는 비가 5일(현지시간) 런던에서 열리는 '더 패션 어워즈 2016'(The Fashion Awards 2016)에 참석해 레드카펫을 밟는다고 2일 밝혔다.

'더 패션 어워즈'는 패션 산업에서 권위 있는 시상식 중 하나로 한 해 동안 가장 큰 주목을 받고 공헌한 디자이너, 모델 등에게 상을 수여하는 행사이다. 올해는 시상식뿐 아니라 영국 패션 교육 재단에서 자선 단체에 전액 기부하는 캠페인을 함께 진행한다.

지난 시상식에는 샤넬의 수장인 칼 라거펠트를 비롯해 스텔라 매카트니, 빅토리아 베컴, 레이디 가가 등 유명 패션 인사들이 참석했으며 올해는 알렉사 청, 케이트 모스, 바바라 팔빈, 칼리 클로스 등 세계적인 패션모델과 유명인이 참석한다.

이번 행사는 네이버 V앱에서 생중계한다.

비는 오는 30일 싱가포르 콘서트를 앞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