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단독] 문체부 2차 물갈이…“민정수석실 주도”
[단독] 문체부 2차 물갈이…“민정수석실 주도”
올해 3월 초, 문화체육관광부 1차관실에 청와대로부터 국과장급 5명의 명단이 전달됐습니다. 이들을...
한국 대통령 이름 묻자 퇴장한 英 외교장관
한국 대통령 이름 묻자 퇴장한 英 외교장관
영국 외교장관이 생방송 도중 한국 대통령의 이름을 질문받게 되자 당황하며 퇴장했다.보리스 존슨 영국 외교장관은 영국 스카이뉴스의 프로그램...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정운호 청탁 대가 금품수수 성형외과 의사, 1심서 실형
입력 2016.12.02 (11:41) | 수정 2016.12.02 (11:47) 인터넷 뉴스
정운호 청탁 대가 금품수수 성형외과 의사, 1심서 실형
정운호 전 네이처리퍼블릭 대표로부터 법원 청탁 명목으로 뒷돈을 받은 혐의로 기소된 성형외과 의사 이 모(52) 씨가 1심에서 실형을 선고받았다.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1부(김도형 부장판사)는 2일 변호사법 위반 혐의로 구속기소 된 이 씨에게 징역 1년 3개월과 추징금 9천만 원을 선고했다.

재판부는 "이 씨의 범행이 형사사법 절차의 공정성과 불가 매수성(돈으로 매수할 수 없는 속성)에 대한 공공의 신뢰를 침해한 중대한 범죄"라고 판단했다. 또 "이 사건이 알려지며 대한민국 사법제도를 향한 국민의 신뢰가 무너졌다"며 "이 같은 점을 고려할 때 엄중한 처벌이 불가피하다"고 지적했다.

다만, "이 씨가 수사 과정에서부터 혐의를 모두 인정하고 적극적으로 협조해 정 전 대표의 다른 뇌물 사건을 규명하는 데도 도움을 준 점, 정 씨로부터 받은 금액을 전부 공탁한 점 등을 고려했다"고 양형 배경을 설명했다.

이 씨는 구속기소 된 김수천 부장판사 등 법원 관계자에게 사건을 유리한 방향으로 처리해달라고 청탁해주는 대가로 지난해 11부터 12월까지 정 전 대표 측에서 두 차례에 걸쳐 현금 9천만 원을 받은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 정운호 청탁 대가 금품수수 성형외과 의사, 1심서 실형
    • 입력 2016.12.02 (11:41)
    • 수정 2016.12.02 (11:47)
    인터넷 뉴스
정운호 청탁 대가 금품수수 성형외과 의사, 1심서 실형
정운호 전 네이처리퍼블릭 대표로부터 법원 청탁 명목으로 뒷돈을 받은 혐의로 기소된 성형외과 의사 이 모(52) 씨가 1심에서 실형을 선고받았다.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1부(김도형 부장판사)는 2일 변호사법 위반 혐의로 구속기소 된 이 씨에게 징역 1년 3개월과 추징금 9천만 원을 선고했다.

재판부는 "이 씨의 범행이 형사사법 절차의 공정성과 불가 매수성(돈으로 매수할 수 없는 속성)에 대한 공공의 신뢰를 침해한 중대한 범죄"라고 판단했다. 또 "이 사건이 알려지며 대한민국 사법제도를 향한 국민의 신뢰가 무너졌다"며 "이 같은 점을 고려할 때 엄중한 처벌이 불가피하다"고 지적했다.

다만, "이 씨가 수사 과정에서부터 혐의를 모두 인정하고 적극적으로 협조해 정 전 대표의 다른 뇌물 사건을 규명하는 데도 도움을 준 점, 정 씨로부터 받은 금액을 전부 공탁한 점 등을 고려했다"고 양형 배경을 설명했다.

이 씨는 구속기소 된 김수천 부장판사 등 법원 관계자에게 사건을 유리한 방향으로 처리해달라고 청탁해주는 대가로 지난해 11부터 12월까지 정 전 대표 측에서 두 차례에 걸쳐 현금 9천만 원을 받은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카카오친구
라인뉴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