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주택 전월세전환율 6.6%…서울 3개월 연속 하락
입력 2016.12.02 (11:43) 수정 2016.12.02 (13:33) 인터넷 뉴스
주택 전월세전환율 6.6%…서울 3개월 연속 하락
주택 전월세 전환율이 6.6%로 지난달과 동일한 수준을 유지했다. 한국감정원은 지난 10월 신고된 실거래가 정보를 활용해 전월세 전환율을 산정한 결과, 주택종합 기준 6.6%로 조사됐다고 2일 밝혔다.

전국 광역 시·도별로는 세종이 5.4%로 가장 낮았고 서울 5.7%, 제주 6.2%, 경기 6.5% 등의 순이며 경북도가 9.6%로 가장 높았다. 이 가운데 서울의 주택 전월세 전환율은 지난 7월 6.0%를 기록한 이후 8월(5.9%)부터 5%대로 떨어져 3개월 연속 하락세를 기록중이다.

유형별로는 아파트가 4.8%, 연립·다세대 주택 6.8%, 단독주택이 8.3%로 모두 지난달과 동일했다. 전월세 전환율이 공개된 134개 지역 가운데 서울 송파구와 경기도 과천시의 아파트는 3.8%로 전국 최저치를 기록했고 경기도 포천은 8.5%로 가장 높았다.
  • 주택 전월세전환율 6.6%…서울 3개월 연속 하락
    • 입력 2016.12.02 (11:43)
    • 수정 2016.12.02 (13:33)
    인터넷 뉴스
주택 전월세전환율 6.6%…서울 3개월 연속 하락
주택 전월세 전환율이 6.6%로 지난달과 동일한 수준을 유지했다. 한국감정원은 지난 10월 신고된 실거래가 정보를 활용해 전월세 전환율을 산정한 결과, 주택종합 기준 6.6%로 조사됐다고 2일 밝혔다.

전국 광역 시·도별로는 세종이 5.4%로 가장 낮았고 서울 5.7%, 제주 6.2%, 경기 6.5% 등의 순이며 경북도가 9.6%로 가장 높았다. 이 가운데 서울의 주택 전월세 전환율은 지난 7월 6.0%를 기록한 이후 8월(5.9%)부터 5%대로 떨어져 3개월 연속 하락세를 기록중이다.

유형별로는 아파트가 4.8%, 연립·다세대 주택 6.8%, 단독주택이 8.3%로 모두 지난달과 동일했다. 전월세 전환율이 공개된 134개 지역 가운데 서울 송파구와 경기도 과천시의 아파트는 3.8%로 전국 최저치를 기록했고 경기도 포천은 8.5%로 가장 높았다.
기자 정보
    댓글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