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경찰엔 차관급 1명…검찰엔 50명이 차관급
경찰엔 차관급 1명…검찰엔 50명이 차관급
“12만명 경찰 조직에 차관급이 딱 한 명인 데, 인원이 10분의 1도 안되는 검찰에는 50명이라는 게 말이 되나요”현직 경찰 간부인...
엉터리 환경영향평가…‘수리부엉이 동산’의 위기
엉터리 환경영향평가…‘수리부엉이 동산’의 위기
절벽 사이 갈라진 틈, 그 속에 수리부엉이(멸종위기2급, 천연기념물 324호)가 있습니다. 눈을 반쯤...

TV엔 없다

프로그램

U-20 월드컵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참여연대 “박근혜 즉각 퇴진 거부하는 새누리당 규탄” ISSUE
입력 2016.12.02 (11:59) | 수정 2016.12.02 (13:12) 인터넷 뉴스
참여연대 “박근혜 즉각 퇴진 거부하는 새누리당 규탄”
참여연대는 오늘 오전 서울 여의도 새누리당 당사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새누리당이 국민들이 요구하는 '박근혜 즉각 퇴진'을 거부하고 있다고 규탄했다.

또 "새누리당은 박근혜의 국정농단의 공범이자 부역자 집단"이라며 "새누리당은 박근혜의 진퇴 여부를 논할 자격이 없다"고 밝혔다.

이어 "국민의 명령은 '박근혜 즉각 퇴진'"이며 "퇴진 시한은 새누리당도 야당도 아닌 오직 대한민국의 주권자인 국민이 결정할 일"이라고 강조했다.

이들은 기자회견을 낭독한 뒤 새누리당이 적힌 피켓에 달걀을 던지는 퍼포먼스도 진행했다.
  • 참여연대 “박근혜 즉각 퇴진 거부하는 새누리당 규탄”
    • 입력 2016.12.02 (11:59)
    • 수정 2016.12.02 (13:12)
    인터넷 뉴스
참여연대 “박근혜 즉각 퇴진 거부하는 새누리당 규탄”
참여연대는 오늘 오전 서울 여의도 새누리당 당사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새누리당이 국민들이 요구하는 '박근혜 즉각 퇴진'을 거부하고 있다고 규탄했다.

또 "새누리당은 박근혜의 국정농단의 공범이자 부역자 집단"이라며 "새누리당은 박근혜의 진퇴 여부를 논할 자격이 없다"고 밝혔다.

이어 "국민의 명령은 '박근혜 즉각 퇴진'"이며 "퇴진 시한은 새누리당도 야당도 아닌 오직 대한민국의 주권자인 국민이 결정할 일"이라고 강조했다.

이들은 기자회견을 낭독한 뒤 새누리당이 적힌 피켓에 달걀을 던지는 퍼포먼스도 진행했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