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취재후] ‘안전’없는 철거 계획…잇따른 붕괴 사고
‘안전’없는 철거 계획…잇따른 붕괴 사고
역삼동 철거현장지난 22일 오전 10시쯤 서울 강남구의 한 5층짜리 건물 철거 현장에서 1층 바닥이 무너져 굴착기가 지하 2층 아래로...
백악관에 의원들 모두 불러 대북 브리핑한 이유는?
백악관에 의원들 모두 불러 대북 브리핑한 이유는?
왜 갑자기 트럼프는 백악관에 미국의 상·하 의원들을 모두 불렀을까? 더구나 북한에...

TV엔 없다

프로그램

2017대선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日, 대북 제재 확대…“납치·핵·미사일 포괄해결”
입력 2016.12.02 (12:13) | 수정 2016.12.02 (12:18) 뉴스 12
동영상영역 시작
日, 대북 제재 확대…“납치·핵·미사일 포괄해결”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일본도 북한에 대한 독자 제재를 강화하는 결정을 내렸습니다.

이어서 도쿄에서 이승철 특파원입니다.

<리포트>

유엔 안보리가 대북 제재결의를 채택함에 따라 일본도 현재 실시 중인 독자 제재를 강화하는 안을 오늘 확정했습니다.

일본 정부는 오늘 오전 아베 총리 주재로 '북한에 의한 일본인 납치문제 관련 각료 회의'를 열고 북한 제재 강화안을 결정했습니다.

일본은 우선 북한을 방문한 조총련 간부나 핵과 미사일 개발에 관련된 재일 외국인의 재입국 금지 대상을 확대했습니다.

또 북한을 경유한 모든 선박의 일본 입항 금지, 핵이나 미사일 개발에 관여한 단체와 개인의 자산동결 대상도 확대했습니다.

이와 함께 일본 정부는 유엔 안보리의 대북제재 결의가 북한의 석탄·광물 수출을 정조준한 점을 감안해, 헬기나 선박의 대북 수출, 니켈·동 등의 북한산 광물 수입을 금지하기로 했습니다.

아베 총리는 이와 관련해 "납치, 핵, 미사일 등 현안을 포괄적으로 해결하기 위해 미국과 한국에 협조해 추가 독자 조치를 시행하기로 했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나 북한과 거래한 제 3국 기업에 대한 제재 결정 여부는 알려지지 않았습니다.

한편 일본은 북한 핵과 미사일 대비를 위한 미사일방어체제 구축 등을 고려해, 방위비로는 사상 최대인 5조 천억 엔, 우리돈 약 52조 원 가량을 내년 예산에 편성했습니다.

도쿄에서 KBS 뉴스 이승철입니다.
  • 日, 대북 제재 확대…“납치·핵·미사일 포괄해결”
    • 입력 2016.12.02 (12:13)
    • 수정 2016.12.02 (12:18)
    뉴스 12
日, 대북 제재 확대…“납치·핵·미사일 포괄해결”
<앵커 멘트>

일본도 북한에 대한 독자 제재를 강화하는 결정을 내렸습니다.

이어서 도쿄에서 이승철 특파원입니다.

<리포트>

유엔 안보리가 대북 제재결의를 채택함에 따라 일본도 현재 실시 중인 독자 제재를 강화하는 안을 오늘 확정했습니다.

일본 정부는 오늘 오전 아베 총리 주재로 '북한에 의한 일본인 납치문제 관련 각료 회의'를 열고 북한 제재 강화안을 결정했습니다.

일본은 우선 북한을 방문한 조총련 간부나 핵과 미사일 개발에 관련된 재일 외국인의 재입국 금지 대상을 확대했습니다.

또 북한을 경유한 모든 선박의 일본 입항 금지, 핵이나 미사일 개발에 관여한 단체와 개인의 자산동결 대상도 확대했습니다.

이와 함께 일본 정부는 유엔 안보리의 대북제재 결의가 북한의 석탄·광물 수출을 정조준한 점을 감안해, 헬기나 선박의 대북 수출, 니켈·동 등의 북한산 광물 수입을 금지하기로 했습니다.

아베 총리는 이와 관련해 "납치, 핵, 미사일 등 현안을 포괄적으로 해결하기 위해 미국과 한국에 협조해 추가 독자 조치를 시행하기로 했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나 북한과 거래한 제 3국 기업에 대한 제재 결정 여부는 알려지지 않았습니다.

한편 일본은 북한 핵과 미사일 대비를 위한 미사일방어체제 구축 등을 고려해, 방위비로는 사상 최대인 5조 천억 엔, 우리돈 약 52조 원 가량을 내년 예산에 편성했습니다.

도쿄에서 KBS 뉴스 이승철입니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