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헌재, 만장일치 탄핵”…결정 시점은 미지수
“헌재, 만장일치 탄핵”…결정 시점은 미지수
국회에서 대통령 탄핵소추안이 통과된 가운데, 헌법재판소의 탄핵심판 절차가 본격적으로 시작됐다. 헌재는 9일 강일원 재판관을 주심으로 선정하고...
조기 대선 가시화…여야 잠룡 ‘셈법’ 분주
조기 대선 가시화…여야 잠룡 ‘셈법’ 분주
 탄핵 정국으로 조기 대선 가능성이 높아진 가운데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전 대표는 박 대통령에 대한 퇴진 압박을 계속하고 있습니다. 지지율이...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한전 올해 총괄원가 51조 원…총수입 55조 원
입력 2016.12.02 (12:40) | 수정 2016.12.02 (13:15) 인터넷 뉴스
한전 올해 총괄원가 51조 원…총수입 55조 원
한국전력의 올해 총괄원가는 50조9천916억원이며 총수입은 이보다 4조원 가량 많은 55조490억원에 달하는 것으로 드러났다. 한전은 오늘(2일) 홈페이지를 통해 올해 총괄원가와 총수입(이상 예산안) 등 전기요금 원가정보를 공개했다.

국내 전기요금은 구입전력비(연료비 포함), 인건비, 법인세 비용 등 적정 원가에 일정 수준의 적정이윤(적정투자보수)을 더한 총괄원가 방식으로 운영된다. 올해 총괄원가는 지난해 50조8천552억원(서울 사옥 매각 이익 10조원 제외)보다 조금 늘었다.

총괄원가의 80% 이상을 차지하는 구입전력비는 올해 42조2천506원인 것으로 집계됐다. 최근 몇 년간 저유가 기조가 이어진 탓에 구입전력비는 2014년 47조46억원에 이어 2015년 43조4천242억원으로 규모가 계속 줄어들고 있다. 올해 총괄원가 산정 기준은 유가(배럴당) 41달러, LNG(t당) 59만7천원, 원/달러 환율 1천155원이다. 2014년 적용 기준은 유가 104달러, LNG 105만원, 환율 1천35원이었다.

올해 구입전력비를 포함한 영업비용은 50조1천732억원이었다. 적용단가는 올해 111.34원/㎾h으로 나타났다. 한전은 이 단가를 토대로 주택용, 산업용 등 용도별 전기요금을 매긴다.

한전이 총괄원가를 공개한 것은 2014년 이후 처음이다. 다만 한전은 이번에도 용도별 전기요금의 원가는 공개하지 않았다.
  • 한전 올해 총괄원가 51조 원…총수입 55조 원
    • 입력 2016.12.02 (12:40)
    • 수정 2016.12.02 (13:15)
    인터넷 뉴스
한전 올해 총괄원가 51조 원…총수입 55조 원
한국전력의 올해 총괄원가는 50조9천916억원이며 총수입은 이보다 4조원 가량 많은 55조490억원에 달하는 것으로 드러났다. 한전은 오늘(2일) 홈페이지를 통해 올해 총괄원가와 총수입(이상 예산안) 등 전기요금 원가정보를 공개했다.

국내 전기요금은 구입전력비(연료비 포함), 인건비, 법인세 비용 등 적정 원가에 일정 수준의 적정이윤(적정투자보수)을 더한 총괄원가 방식으로 운영된다. 올해 총괄원가는 지난해 50조8천552억원(서울 사옥 매각 이익 10조원 제외)보다 조금 늘었다.

총괄원가의 80% 이상을 차지하는 구입전력비는 올해 42조2천506원인 것으로 집계됐다. 최근 몇 년간 저유가 기조가 이어진 탓에 구입전력비는 2014년 47조46억원에 이어 2015년 43조4천242억원으로 규모가 계속 줄어들고 있다. 올해 총괄원가 산정 기준은 유가(배럴당) 41달러, LNG(t당) 59만7천원, 원/달러 환율 1천155원이다. 2014년 적용 기준은 유가 104달러, LNG 105만원, 환율 1천35원이었다.

올해 구입전력비를 포함한 영업비용은 50조1천732억원이었다. 적용단가는 올해 111.34원/㎾h으로 나타났다. 한전은 이 단가를 토대로 주택용, 산업용 등 용도별 전기요금을 매긴다.

한전이 총괄원가를 공개한 것은 2014년 이후 처음이다. 다만 한전은 이번에도 용도별 전기요금의 원가는 공개하지 않았다.
카카오친구
라인뉴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