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거듭된 기습 폭우…반복된 ‘일기 오보’, 왜?
거듭된 기습 폭우…반복된 ‘일기 오보’, 왜?
이번 비는 짧은 시간 동안 수도권에 집중적으로 쏟아졌습니다. 레이더 영상을 통해 비구름의 이동 모습을 확인해볼까요? 아침 북한에서...
‘외유·막말’ 도의원…변명·책임 회피 여전
‘외유·막말’ 도의원…변명·책임 회피 여전
  "자신의 발언이 왜곡, 편집됐고, 유도 질문의 함정에 빠졌다." 수해 속 외유논란에 국민 비하 발언의 당사자인 김학철 의원은 귀국 직후...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중국 자체 제작 항공모함 연내 진수 가능
입력 2016.12.02 (12:48) | 수정 2016.12.02 (13:00) 뉴스 12
동영상영역 시작
중국 자체 제작 항공모함 연내 진수 가능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중국 정부가 첫 국산 항공모함의 선체 제작이 완료됐다고 지난 10월 말에 밝힌 바 있습니다.

자체 제작 항공모함의 도색 작업이 현재 진행 중인데 이르면 연내에 진수할 것으로 보입니다.

<리포트>

홍콩 경제 일보는 최초의 중국 국산 항공모함이 이르면 이달(12월)중순에 진수할 것이라고 보도했습니다.

도색 작업 후 건조 과정은 기술적 난도가 낮아 조속히 마무리될 것이란 보도인데요.

하지만 진수 이후 무기와 장비 탑재, 해상 시험 등을 거쳐 실전 배치까지는 시간이 좀 더 필요할 것으로 보입니다.

그렇다고 해도 중국의 항공모함 건조 속도는 놀랄 만큼 빠른데요.

중국 국방부는 자체 제작 항공모함이 건조중이라는 사실을 지난해 말에 처음으로 공개한 바 있습니다.
  • 중국 자체 제작 항공모함 연내 진수 가능
    • 입력 2016.12.02 (12:48)
    • 수정 2016.12.02 (13:00)
    뉴스 12
중국 자체 제작 항공모함 연내 진수 가능
<앵커 멘트>

중국 정부가 첫 국산 항공모함의 선체 제작이 완료됐다고 지난 10월 말에 밝힌 바 있습니다.

자체 제작 항공모함의 도색 작업이 현재 진행 중인데 이르면 연내에 진수할 것으로 보입니다.

<리포트>

홍콩 경제 일보는 최초의 중국 국산 항공모함이 이르면 이달(12월)중순에 진수할 것이라고 보도했습니다.

도색 작업 후 건조 과정은 기술적 난도가 낮아 조속히 마무리될 것이란 보도인데요.

하지만 진수 이후 무기와 장비 탑재, 해상 시험 등을 거쳐 실전 배치까지는 시간이 좀 더 필요할 것으로 보입니다.

그렇다고 해도 중국의 항공모함 건조 속도는 놀랄 만큼 빠른데요.

중국 국방부는 자체 제작 항공모함이 건조중이라는 사실을 지난해 말에 처음으로 공개한 바 있습니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