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故 이복순·하복향 할머니, 뒤늦게 드러난 위안부 진실
故 이복순·하복향 할머니, 뒤늦게 되찾은 위안부 진실
2차 대전 당시 일본군이 남태평양의 머나먼 섬에 까지 조선인 위안부를 대거 동원한 사실이...
고양이에게 생선을?…종업원 농간에 문 닫은 마트의 사연
고양이에게 생선을?…종업원 농간에 문 닫은 마트의 사연
"이용객은 많은데 정산을 해보면 항상 적자가 났습니다."부산에 사는 A씨는 몇 개월 전 자신이...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불법 이민자들 도와준 프랑스 농부 피소
입력 2016.12.02 (12:50) | 수정 2016.12.02 (13:00) 뉴스 12
동영상영역 시작
불법 이민자들 도와준 프랑스 농부 피소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프랑스의 한 농부가 불법 이민자들을 도운 혐의로 기소됐습니다.

<리포트>

프랑스의 농부 세드릭 씨는 낮에는 농장을 가꾸고 밤에는 불법 이민자들을 도와주고 있습니다.

<인터뷰> 세드릭(프랑스 농부) : "새벽 2시, 3시에 이탈리아에서 온 광부들을 데리러 가요. 국경을 건너야 하는데 서류가 없는 광부들을 도와줘요."

세드릭 씨의 작은 농가에 함께 살고 있는 불법 이민자들은 35명 정도 됩니다.

세드릭 씨는 자신의 옷도 나누어주었습니다.

아프리카 북동부 에리트레아를 떠나 6개월 만에 프랑스로 건너온 소녀는 운 좋게 세드릭 씨를 만났습니다.

<인터뷰> 불법 이민자(에리트레아 출신 소녀) : "세드릭 씨는 나의 부모 같아요. 저는 여태 살면서 세드릭 씨 같은 사람을 만나본 적이 없어요."

세드릭 씨는 그러나 불법 이민자들을 도와준 혐의로 기소돼서 재판을 앞두고 있습니다.

<인터뷰> 세드릭(프랑스 농부) : "남을 도와주는 건 전통이에요. 2차 세계 대전 때 우리는 다른 사람들을 환영하면서 도와준 역사가 있어요."

프랑스 국경에는 아직도 세드릭 씨와 같은 사람의 도움을 기다리는 불법 이민자들이 많이 있습니다.
  • 불법 이민자들 도와준 프랑스 농부 피소
    • 입력 2016.12.02 (12:50)
    • 수정 2016.12.02 (13:00)
    뉴스 12
불법 이민자들 도와준 프랑스 농부 피소
<앵커 멘트>

프랑스의 한 농부가 불법 이민자들을 도운 혐의로 기소됐습니다.

<리포트>

프랑스의 농부 세드릭 씨는 낮에는 농장을 가꾸고 밤에는 불법 이민자들을 도와주고 있습니다.

<인터뷰> 세드릭(프랑스 농부) : "새벽 2시, 3시에 이탈리아에서 온 광부들을 데리러 가요. 국경을 건너야 하는데 서류가 없는 광부들을 도와줘요."

세드릭 씨의 작은 농가에 함께 살고 있는 불법 이민자들은 35명 정도 됩니다.

세드릭 씨는 자신의 옷도 나누어주었습니다.

아프리카 북동부 에리트레아를 떠나 6개월 만에 프랑스로 건너온 소녀는 운 좋게 세드릭 씨를 만났습니다.

<인터뷰> 불법 이민자(에리트레아 출신 소녀) : "세드릭 씨는 나의 부모 같아요. 저는 여태 살면서 세드릭 씨 같은 사람을 만나본 적이 없어요."

세드릭 씨는 그러나 불법 이민자들을 도와준 혐의로 기소돼서 재판을 앞두고 있습니다.

<인터뷰> 세드릭(프랑스 농부) : "남을 도와주는 건 전통이에요. 2차 세계 대전 때 우리는 다른 사람들을 환영하면서 도와준 역사가 있어요."

프랑스 국경에는 아직도 세드릭 씨와 같은 사람의 도움을 기다리는 불법 이민자들이 많이 있습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