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취재후] 이사회 의결로 ‘순실 게이트’ 방지? 따져보니…
이사회 의결로 ‘순실 게이트’ 방지? 따져보니…
삼성전자가 10억 원 이상의 기부금·출연금 등을 낼 때는 이사회 의결을 거치기로 했습니다. 사업보고서...
“SNS로 김정남 동선 감시”…장시간 암살 준비
“SNS로 김정남 동선 감시”…장시간 암살 준비
 김정남이 사용했다는 '김철'이란 이름의 SNS 계정입니다. 세계 각국에서 찍은 김정남의...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10월 온라인쇼핑 5조6천억 원 ‘역대 최대’
입력 2016.12.02 (14:07) | 수정 2016.12.02 (14:10) 인터넷 뉴스
10월 온라인쇼핑 5조6천억 원 ‘역대 최대’
온라인쇼핑 월간 거래액이 처음으로 5조6천억원을 넘어서며 거침없는 성장세를 이어갔다. 이 가운데 모바일쇼핑이 차지하는 비중은 최초로 56%를 돌파했다.

2일 통계청의 '9월 온라인쇼핑 동향' 자료를 보면 10월 온라인쇼핑 거래액은 5조6천373억원으로 1년 전 같은 달보다 17.3% 증가했다. 이는 관련 통계 집계가 시작된 2013년 1월 이후 역대 최대치다.

이 가운데 스마트폰을 이용한 모바일쇼핑 거래액은 3조1천647억원으로 37.4% 늘며 역시 사상 최대규모다. 전체 온라인쇼핑에서 모바일 거래액이 차지하는 비중은 56.1%로 치솟았다. 2년 전인 2014년 10월까지만 해도 이 비율은 36.3%에 불과했다.

상품군별로 보면 겨울철 옷을 마련하려는 소비자들이 늘면서 의복 거래액이 전년동월대비 29.5% 증가했다. 중국인의 소비증가 등 영향으로 화장품 거래액(42.1%) 역시 큰 폭으로 늘었다. 패션용품 및 액세서리(38.0%), 음식료품(24.8%), 생활·자동차용품(19.4%), 여행 및 예약서비스(8.3%) 등도 많이 늘었다.

전체 모바일쇼핑 거래액 중 가장 많이 비중을 차지하는 것은 의복으로 전체의 15.4%에 달했다. 여행 및 예약서비스(14.0%), 생활·자동차용품(11.9%) 등이 뒤를 이었다. 상품군별로 온라인 거래액 대비 모바일 비중을 보면 아동·유아용품(70.0%), 신발(68.4%), 의복(67.1%), 가방(66.1%) 등이 높았다.
  • 10월 온라인쇼핑 5조6천억 원 ‘역대 최대’
    • 입력 2016.12.02 (14:07)
    • 수정 2016.12.02 (14:10)
    인터넷 뉴스
10월 온라인쇼핑 5조6천억 원 ‘역대 최대’
온라인쇼핑 월간 거래액이 처음으로 5조6천억원을 넘어서며 거침없는 성장세를 이어갔다. 이 가운데 모바일쇼핑이 차지하는 비중은 최초로 56%를 돌파했다.

2일 통계청의 '9월 온라인쇼핑 동향' 자료를 보면 10월 온라인쇼핑 거래액은 5조6천373억원으로 1년 전 같은 달보다 17.3% 증가했다. 이는 관련 통계 집계가 시작된 2013년 1월 이후 역대 최대치다.

이 가운데 스마트폰을 이용한 모바일쇼핑 거래액은 3조1천647억원으로 37.4% 늘며 역시 사상 최대규모다. 전체 온라인쇼핑에서 모바일 거래액이 차지하는 비중은 56.1%로 치솟았다. 2년 전인 2014년 10월까지만 해도 이 비율은 36.3%에 불과했다.

상품군별로 보면 겨울철 옷을 마련하려는 소비자들이 늘면서 의복 거래액이 전년동월대비 29.5% 증가했다. 중국인의 소비증가 등 영향으로 화장품 거래액(42.1%) 역시 큰 폭으로 늘었다. 패션용품 및 액세서리(38.0%), 음식료품(24.8%), 생활·자동차용품(19.4%), 여행 및 예약서비스(8.3%) 등도 많이 늘었다.

전체 모바일쇼핑 거래액 중 가장 많이 비중을 차지하는 것은 의복으로 전체의 15.4%에 달했다. 여행 및 예약서비스(14.0%), 생활·자동차용품(11.9%) 등이 뒤를 이었다. 상품군별로 온라인 거래액 대비 모바일 비중을 보면 아동·유아용품(70.0%), 신발(68.4%), 의복(67.1%), 가방(66.1%) 등이 높았다.
카카오친구
특파원리포트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