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헌재, 만장일치 탄핵”…결정 시점은 미지수
“헌재, 만장일치 탄핵”…결정 시점은 미지수
국회에서 대통령 탄핵소추안이 통과된 가운데, 헌법재판소의 탄핵심판 절차가 본격적으로 시작됐다. 헌재는 9일 강일원 재판관을 주심으로 선정하고...
조기 대선 가시화…여야 잠룡 ‘셈법’ 분주
조기 대선 가시화…여야 잠룡 ‘셈법’ 분주
 탄핵 정국으로 조기 대선 가능성이 높아진 가운데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전 대표는 박 대통령에 대한 퇴진 압박을 계속하고 있습니다. 지지율이...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숨죽인 주택시장”…서울 아파트값 2년 만에 하락
입력 2016.12.02 (14:41) | 수정 2016.12.02 (14:48) 인터넷 뉴스
“숨죽인 주택시장”…서울 아파트값 2년 만에 하락
11·3대책 등 부동산 규제 영향으로 서울 아파트값이 2년 만에 하락했다.부동산114 조사에 따르면 이번주 서울 아파트값은 지난주에 비해 0.02% 하락했다.서울 아파트값이 하락한 것은 지난 2014년 12월12일(-0.01%) 이후 약 2년(100주) 만이다.

11·3 부동산 대책 이후 재건축 아파트값이 하락하고 시중은행의 대출금리 인상과 국정 혼란 등으로 매수 심리가 위축되면서 가격이 하락 전환했다.재건축 아파트 단지는 이번주 0.29% 떨어져 지난주(-0.25%)에 비해 하락폭이 확대됐다.

구별로는 강남 4구 아파트 단지의 가격이 하락세를 주도했다. 송파구가 0.21% 내렸고 강동(-0.14%)·강남(-0.09%)·서초구(-0.07%) 등의 순으로 낙폭이 컸다. 송파구 잠실동 주공5단지와 신천동 장미1차 등은 이번주 주택형별로 500만∼5천500만원 떨어졌다.

이에 비해 비강남권인 강서구와 구로·마포·서대문·영등포구는 저가 매수세가 이어지면서 각각 0.08%씩 상승했다. 지난주 보합이던 신도시 아파트값은 금주 0.02% 상승했다. 산본(0.09%)·중동(0.05%)·평촌(0.03%)·파주운정(0.03%)·동탄(0.02%)·일산(0.01%) 아파트값이 소폭 올랐다.

경기·인천은 0.01% 상승한 가운데 광명(0.06%)·의정부(0.04%)·하남(0.04%)·화성(0.04%)·김포(0.03%)·의왕시(0.03%) 등이 올랐고 광주(-0.06%)·파주시(-0.03%)는 내렸다. 전셋값은 서울이 0.05%, 신도시 0.01%로 지난주보다 상승 폭이 둔화됐고 지난주 0.04% 올랐던 경기·인천은 이번 주 들어 보합 전환했다.
  • “숨죽인 주택시장”…서울 아파트값 2년 만에 하락
    • 입력 2016.12.02 (14:41)
    • 수정 2016.12.02 (14:48)
    인터넷 뉴스
“숨죽인 주택시장”…서울 아파트값 2년 만에 하락
11·3대책 등 부동산 규제 영향으로 서울 아파트값이 2년 만에 하락했다.부동산114 조사에 따르면 이번주 서울 아파트값은 지난주에 비해 0.02% 하락했다.서울 아파트값이 하락한 것은 지난 2014년 12월12일(-0.01%) 이후 약 2년(100주) 만이다.

11·3 부동산 대책 이후 재건축 아파트값이 하락하고 시중은행의 대출금리 인상과 국정 혼란 등으로 매수 심리가 위축되면서 가격이 하락 전환했다.재건축 아파트 단지는 이번주 0.29% 떨어져 지난주(-0.25%)에 비해 하락폭이 확대됐다.

구별로는 강남 4구 아파트 단지의 가격이 하락세를 주도했다. 송파구가 0.21% 내렸고 강동(-0.14%)·강남(-0.09%)·서초구(-0.07%) 등의 순으로 낙폭이 컸다. 송파구 잠실동 주공5단지와 신천동 장미1차 등은 이번주 주택형별로 500만∼5천500만원 떨어졌다.

이에 비해 비강남권인 강서구와 구로·마포·서대문·영등포구는 저가 매수세가 이어지면서 각각 0.08%씩 상승했다. 지난주 보합이던 신도시 아파트값은 금주 0.02% 상승했다. 산본(0.09%)·중동(0.05%)·평촌(0.03%)·파주운정(0.03%)·동탄(0.02%)·일산(0.01%) 아파트값이 소폭 올랐다.

경기·인천은 0.01% 상승한 가운데 광명(0.06%)·의정부(0.04%)·하남(0.04%)·화성(0.04%)·김포(0.03%)·의왕시(0.03%) 등이 올랐고 광주(-0.06%)·파주시(-0.03%)는 내렸다. 전셋값은 서울이 0.05%, 신도시 0.01%로 지난주보다 상승 폭이 둔화됐고 지난주 0.04% 올랐던 경기·인천은 이번 주 들어 보합 전환했다.
카카오친구
라인뉴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