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현송월은 北 예술계 ‘실세’…모란봉 악단도 내려오나?
현송월은 北 예술계 ‘실세’…모란봉 악단도 내려오나?
이번에 단장으로 온 현송월에게 언론들이 많은 관심을 나타내고 있는데요. 현송월이 이끌...
서울 여행왔다가 ‘참변’…‘여관 참사’ 세 모녀의 안타까운 사연은?
서울 여행왔다가 ‘참변’…‘여관 참사’ 세 모녀의 안타까운 사연은?
20일 새벽 서울 종로의 한 여관에서 발생한 '화풀이 방화' 참사의 희생자 가운데 자녀들의...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숨죽인 주택시장”…서울 아파트값 2년 만에 하락
입력 2016.12.02 (14:41) | 수정 2016.12.02 (14:48) 인터넷 뉴스
“숨죽인 주택시장”…서울 아파트값 2년 만에 하락
11·3대책 등 부동산 규제 영향으로 서울 아파트값이 2년 만에 하락했다.부동산114 조사에 따르면 이번주 서울 아파트값은 지난주에 비해 0.02% 하락했다.서울 아파트값이 하락한 것은 지난 2014년 12월12일(-0.01%) 이후 약 2년(100주) 만이다.

11·3 부동산 대책 이후 재건축 아파트값이 하락하고 시중은행의 대출금리 인상과 국정 혼란 등으로 매수 심리가 위축되면서 가격이 하락 전환했다.재건축 아파트 단지는 이번주 0.29% 떨어져 지난주(-0.25%)에 비해 하락폭이 확대됐다.

구별로는 강남 4구 아파트 단지의 가격이 하락세를 주도했다. 송파구가 0.21% 내렸고 강동(-0.14%)·강남(-0.09%)·서초구(-0.07%) 등의 순으로 낙폭이 컸다. 송파구 잠실동 주공5단지와 신천동 장미1차 등은 이번주 주택형별로 500만∼5천500만원 떨어졌다.

이에 비해 비강남권인 강서구와 구로·마포·서대문·영등포구는 저가 매수세가 이어지면서 각각 0.08%씩 상승했다. 지난주 보합이던 신도시 아파트값은 금주 0.02% 상승했다. 산본(0.09%)·중동(0.05%)·평촌(0.03%)·파주운정(0.03%)·동탄(0.02%)·일산(0.01%) 아파트값이 소폭 올랐다.

경기·인천은 0.01% 상승한 가운데 광명(0.06%)·의정부(0.04%)·하남(0.04%)·화성(0.04%)·김포(0.03%)·의왕시(0.03%) 등이 올랐고 광주(-0.06%)·파주시(-0.03%)는 내렸다. 전셋값은 서울이 0.05%, 신도시 0.01%로 지난주보다 상승 폭이 둔화됐고 지난주 0.04% 올랐던 경기·인천은 이번 주 들어 보합 전환했다.
  • “숨죽인 주택시장”…서울 아파트값 2년 만에 하락
    • 입력 2016.12.02 (14:41)
    • 수정 2016.12.02 (14:48)
    인터넷 뉴스
“숨죽인 주택시장”…서울 아파트값 2년 만에 하락
11·3대책 등 부동산 규제 영향으로 서울 아파트값이 2년 만에 하락했다.부동산114 조사에 따르면 이번주 서울 아파트값은 지난주에 비해 0.02% 하락했다.서울 아파트값이 하락한 것은 지난 2014년 12월12일(-0.01%) 이후 약 2년(100주) 만이다.

11·3 부동산 대책 이후 재건축 아파트값이 하락하고 시중은행의 대출금리 인상과 국정 혼란 등으로 매수 심리가 위축되면서 가격이 하락 전환했다.재건축 아파트 단지는 이번주 0.29% 떨어져 지난주(-0.25%)에 비해 하락폭이 확대됐다.

구별로는 강남 4구 아파트 단지의 가격이 하락세를 주도했다. 송파구가 0.21% 내렸고 강동(-0.14%)·강남(-0.09%)·서초구(-0.07%) 등의 순으로 낙폭이 컸다. 송파구 잠실동 주공5단지와 신천동 장미1차 등은 이번주 주택형별로 500만∼5천500만원 떨어졌다.

이에 비해 비강남권인 강서구와 구로·마포·서대문·영등포구는 저가 매수세가 이어지면서 각각 0.08%씩 상승했다. 지난주 보합이던 신도시 아파트값은 금주 0.02% 상승했다. 산본(0.09%)·중동(0.05%)·평촌(0.03%)·파주운정(0.03%)·동탄(0.02%)·일산(0.01%) 아파트값이 소폭 올랐다.

경기·인천은 0.01% 상승한 가운데 광명(0.06%)·의정부(0.04%)·하남(0.04%)·화성(0.04%)·김포(0.03%)·의왕시(0.03%) 등이 올랐고 광주(-0.06%)·파주시(-0.03%)는 내렸다. 전셋값은 서울이 0.05%, 신도시 0.01%로 지난주보다 상승 폭이 둔화됐고 지난주 0.04% 올랐던 경기·인천은 이번 주 들어 보합 전환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