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北 풍계리 지진 분석…6차 핵실험 여파? 지반 붕괴?
北 풍계리 지진 분석…6차 핵실험 여파? 지반 붕괴?
우리 기상청과 중국 쪽 설명을 들어봤는데, 아직까진 이 지진에 대해서 예단할 상황은 아닌 것...
김영란법 1년…“촌지 관행 사라져”
‘김영란법 1년’…학부모 83% “촌지 사라졌다”
서울시교육청이 청탁금지법 시행 1년을 맞아 학부모 3만 6,947명과 교직원 1만8,101명이 참여한...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손흥민·김신욱, 월드사커 ‘올해의 선수’ 공동 58위
입력 2016.12.02 (15:03) 연합뉴스
손흥민·김신욱, 월드사커 ‘올해의 선수’ 공동 58위
손흥민·김신욱, 월드사커 선정 '올해의 선수' 공동 58위 호날두 1위…올해의 감독은 라니에리 레스터시티 감독

(서울=연합뉴스) 이영호 기자 = 한국 축구대표팀의 간판 공격수 손흥민(토트넘)과 김신욱(전북)이 영국의 축구전문지 '월드사커'가 선정한 '2016 올해의 선수'에 이름을 올렸다. 올해 최고 선수로는 크리스티아누 호날두(레알 마드리드)가 뽑혔다.

월드사커는 2일(한국시간) 홈페이지(www.worldsoccer.com)를 통해 '월드사커 어워즈 2016'의 결과를 발표하면서 '올해의 선수' 명단을 공개했다.

'올해의 선수'는 100명의 기자와 축구전문가들이 올해 가장 뛰어난 활약을 펼친 10명의 선수를 선택하고, 선정된 선수들에게 순위에 따른 포인트를 차등해서 부여해 전체 순위를 매겼다.

투표 결과 842점을 얻은 호날두가 '라이벌' 리오넬 메시(바르셀로나·712점)를 130점 차로 따돌리고 1위를 차지했다. 2008년, 2013년, 2014년에 이어 통산 4번째 수상이다.

앙투안 그리즈만(아틀레티코 마드리드·559점)이 3위를 차지한 가운데 루이스 수아레스(바르셀로나·498점), 가레스 베일(레알 마드리드·497점), 네이마르(바르셀로나·405표), 리야드 마레즈(레스터시티·134점), 로베르트 레반도프스키(바이에른 뮌헨·117점), 은골로 캉테(레스터시티·93점), 제이미 바디(레스터시티·97점) 등이 '톱10'을 구성했다.

이번 투표에서 눈에 띄는 것은 한국 선수가 2명이 포함됐다는 점이다. 손흥민과 김신욱이 주인공이다.

손흥민과 김신욱은 나란히 2점을 얻어 다니엘레 데 로시(로마), 파울리뉴(광저우 헝다), 이반 페리시치(인터 밀란) 등과 함께 공동 58위에 올랐다.

한편 '올해의 감독'에는 지난 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에서 '깜짝 우승'을 차지한 레스터시티의 클라우디오 라니에리 감독이 선정됐고, 레스터시티는 '올해의 팀'으로 뽑히는 겹경사를 맞았다.
  • 손흥민·김신욱, 월드사커 ‘올해의 선수’ 공동 58위
    • 입력 2016.12.02 (15:03)
    연합뉴스
손흥민·김신욱, 월드사커 ‘올해의 선수’ 공동 58위
손흥민·김신욱, 월드사커 선정 '올해의 선수' 공동 58위 호날두 1위…올해의 감독은 라니에리 레스터시티 감독

(서울=연합뉴스) 이영호 기자 = 한국 축구대표팀의 간판 공격수 손흥민(토트넘)과 김신욱(전북)이 영국의 축구전문지 '월드사커'가 선정한 '2016 올해의 선수'에 이름을 올렸다. 올해 최고 선수로는 크리스티아누 호날두(레알 마드리드)가 뽑혔다.

월드사커는 2일(한국시간) 홈페이지(www.worldsoccer.com)를 통해 '월드사커 어워즈 2016'의 결과를 발표하면서 '올해의 선수' 명단을 공개했다.

'올해의 선수'는 100명의 기자와 축구전문가들이 올해 가장 뛰어난 활약을 펼친 10명의 선수를 선택하고, 선정된 선수들에게 순위에 따른 포인트를 차등해서 부여해 전체 순위를 매겼다.

투표 결과 842점을 얻은 호날두가 '라이벌' 리오넬 메시(바르셀로나·712점)를 130점 차로 따돌리고 1위를 차지했다. 2008년, 2013년, 2014년에 이어 통산 4번째 수상이다.

앙투안 그리즈만(아틀레티코 마드리드·559점)이 3위를 차지한 가운데 루이스 수아레스(바르셀로나·498점), 가레스 베일(레알 마드리드·497점), 네이마르(바르셀로나·405표), 리야드 마레즈(레스터시티·134점), 로베르트 레반도프스키(바이에른 뮌헨·117점), 은골로 캉테(레스터시티·93점), 제이미 바디(레스터시티·97점) 등이 '톱10'을 구성했다.

이번 투표에서 눈에 띄는 것은 한국 선수가 2명이 포함됐다는 점이다. 손흥민과 김신욱이 주인공이다.

손흥민과 김신욱은 나란히 2점을 얻어 다니엘레 데 로시(로마), 파울리뉴(광저우 헝다), 이반 페리시치(인터 밀란) 등과 함께 공동 58위에 올랐다.

한편 '올해의 감독'에는 지난 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에서 '깜짝 우승'을 차지한 레스터시티의 클라우디오 라니에리 감독이 선정됐고, 레스터시티는 '올해의 팀'으로 뽑히는 겹경사를 맞았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