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블랙리스트’ 수사…대통령 향해 가는 특검
‘블랙리스트’ 수사…대통령 향해 가는 특검
 오늘(21일) 새벽 구속된 조윤선 전 문체부 장관이 오후에 다시 특검팀에 전격 소환됐습니다. 수의가 아닌 검은색 정장 차림이었습니다. 조윤선(前 문체부 장관) : “(블랙리
[영상] 조윤선 구속 10시간 만에 특검 출석
[영상] 조윤선 구속 10시간 만에 특검 출석
'문화계 블랙리스트' 작성을 주도한 혐의로 구속된 조윤선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이 구속 10시간 만에 특검에 다시 소환됐습니다. 조 장관은 오늘(21일) 오후 2시 36분쯤 법무부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파주시, 금촌역에 제1호 다문화도서관 개관
입력 2016.12.02 (15:13) | 수정 2016.12.02 (15:19) 인터넷 뉴스
파주시, 금촌역에 제1호 다문화도서관 개관
경기도 파주시는 경의중앙선 금촌역사 내에 다문화도서관을 개관했다고 2일 밝혔다.

다문화도서관은 시간이 없어 도서관 이용이 불편한 외국인 근로자와 다문화가족, 시장상인, 출퇴근 시민들이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금촌역사 1층에 101㎡ 규모로 조성됐다.

국비 등 사업비 1억1천만 원이 투입됐다.

도서관에는 네팔, 스리랑카, 필리핀, 태국 관련 책 500여 권과 국내 도서 등 총 천600권이 비치됐다.

도서관은 파주시 다문화가족지원센터가 운영을 맡아 한국어교실과 문화체험, 다문화축제 등 다양한 프로그램도 운영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다문화도서관은 이달 말까지 시범운영을 거쳐 내년 1월부터 정상적인 도서관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 파주시, 금촌역에 제1호 다문화도서관 개관
    • 입력 2016.12.02 (15:13)
    • 수정 2016.12.02 (15:19)
    인터넷 뉴스
파주시, 금촌역에 제1호 다문화도서관 개관
경기도 파주시는 경의중앙선 금촌역사 내에 다문화도서관을 개관했다고 2일 밝혔다.

다문화도서관은 시간이 없어 도서관 이용이 불편한 외국인 근로자와 다문화가족, 시장상인, 출퇴근 시민들이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금촌역사 1층에 101㎡ 규모로 조성됐다.

국비 등 사업비 1억1천만 원이 투입됐다.

도서관에는 네팔, 스리랑카, 필리핀, 태국 관련 책 500여 권과 국내 도서 등 총 천600권이 비치됐다.

도서관은 파주시 다문화가족지원센터가 운영을 맡아 한국어교실과 문화체험, 다문화축제 등 다양한 프로그램도 운영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다문화도서관은 이달 말까지 시범운영을 거쳐 내년 1월부터 정상적인 도서관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카카오친구
라인뉴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