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환자 숨지자 시신 바다에 버린 병원장
환자 숨지자 시신 바다에 버린 병원장
자신이 치료하던 환자가 약물을 투여받고 숨지자 이를 자살로 위장하기 위해 시신을 바다에 버린 비정한 병원장이 경찰에 붙잡혔다.이 병원장은...
[특파원리포트] ‘맑은 하늘’ 베이징의 타이밍…무슨 일이 있었을까?
‘맑은 하늘’ 베이징의 타이밍…무슨 일이 있었을까?
"더도 말고 덜도 말고 요즘만 같아라!"요 며칠 사이 날씨를 즐기는 베이징 사람들의 공통적인...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파주시, 금촌역에 제1호 다문화도서관 개관
입력 2016.12.02 (15:13) | 수정 2016.12.02 (15:19) 인터넷 뉴스
파주시, 금촌역에 제1호 다문화도서관 개관
경기도 파주시는 경의중앙선 금촌역사 내에 다문화도서관을 개관했다고 2일 밝혔다.

다문화도서관은 시간이 없어 도서관 이용이 불편한 외국인 근로자와 다문화가족, 시장상인, 출퇴근 시민들이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금촌역사 1층에 101㎡ 규모로 조성됐다.

국비 등 사업비 1억1천만 원이 투입됐다.

도서관에는 네팔, 스리랑카, 필리핀, 태국 관련 책 500여 권과 국내 도서 등 총 천600권이 비치됐다.

도서관은 파주시 다문화가족지원센터가 운영을 맡아 한국어교실과 문화체험, 다문화축제 등 다양한 프로그램도 운영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다문화도서관은 이달 말까지 시범운영을 거쳐 내년 1월부터 정상적인 도서관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 파주시, 금촌역에 제1호 다문화도서관 개관
    • 입력 2016.12.02 (15:13)
    • 수정 2016.12.02 (15:19)
    인터넷 뉴스
파주시, 금촌역에 제1호 다문화도서관 개관
경기도 파주시는 경의중앙선 금촌역사 내에 다문화도서관을 개관했다고 2일 밝혔다.

다문화도서관은 시간이 없어 도서관 이용이 불편한 외국인 근로자와 다문화가족, 시장상인, 출퇴근 시민들이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금촌역사 1층에 101㎡ 규모로 조성됐다.

국비 등 사업비 1억1천만 원이 투입됐다.

도서관에는 네팔, 스리랑카, 필리핀, 태국 관련 책 500여 권과 국내 도서 등 총 천600권이 비치됐다.

도서관은 파주시 다문화가족지원센터가 운영을 맡아 한국어교실과 문화체험, 다문화축제 등 다양한 프로그램도 운영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다문화도서관은 이달 말까지 시범운영을 거쳐 내년 1월부터 정상적인 도서관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