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美대법원, ‘글렌데일 소녀상 철거 소송’ 각하…일본 측 최종 패배
美 대법원, ‘글렌데일 소녀상 철거 소송’ 각하
미국 캘리포니아 주 글렌데일에 세워진 '평화의 소녀상'을 철거하기 위한 일본 정부와 일본계...
한국영화 최고 흥행 배우는?
한국영화 최고 흥행 배우는?
■한국영화 편 당 최고 관객 동원 배우…송강호 씨영화진흥위원회가 연도별 박스오피스 공식 통계를 작성하기 시작한 2004년 부터 2016년까지 13년...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임진강 ‘명물’ 황포돛배 내년 6월 다시 돛 올린다
입력 2016.12.02 (15:13) | 수정 2016.12.02 (15:15) 인터넷 뉴스
임진강 ‘명물’ 황포돛배 내년 6월 다시 돛 올린다
2014년 11월 운항이 중단됐던 '관광선' 임진강 황포돛배가 내년 6월 다시 돛을 올린다.

경기도 파주시는 2일 "사업비 9억 원을 들여 내년 5월까지 국방부 소유의 적성면 두지리 두지나루(선착장) 일원 6천㎡를 사들여 주차장 등을 조성한 뒤 6월부터 황포돛배 운항을 재개한다"고 밝혔다.

운행코스는 적성면 두지리 선착장∼거북바위∼임진강적벽∼원당리절벽∼쾌암∼호로고루성∼두지리 선착장을 잇는 6㎞ 구간이며 운항은 강물이 얼기 직전인 11월 말까지 계속될 예정이다.

황포돛배 2척이 하루 총 18번 운항하며 1회 운항 시간은 45분가량이다.

요금은 성인 개인 9천 원, 30명 이상 단체관광객은 8천 원, 초교생·장애인·국가유공자·군인은 7천 원으로 책정했다.

임진강 황포돛배는 20m 높이의 60만년 전 현무암 수직 절벽인 '임진 적벽'을 가까이서 볼 수 있다는 장점 등으로 2004년 운항 첫해부터 새로운 서부전선 안보 관광지로 떠올랐고, 운항 중단 1년 전인 2013년에만 4만7천500여명이 이용했다.

그러나 선착장 부지가 군부대 소유라, 작전이나 훈련 등이 있을 때 사용에 제약이 많아 결국 2014년 11월 운항이 중단됐다.

6·25 이전 임진강을 떠다니던 황포돛배는 길이 15m, 폭 3m, 돛 길이 12.3m, 무게 6.5t 크기로 최대 47명을 태울 수 있다.

  • 임진강 ‘명물’ 황포돛배 내년 6월 다시 돛 올린다
    • 입력 2016.12.02 (15:13)
    • 수정 2016.12.02 (15:15)
    인터넷 뉴스
임진강 ‘명물’ 황포돛배 내년 6월 다시 돛 올린다
2014년 11월 운항이 중단됐던 '관광선' 임진강 황포돛배가 내년 6월 다시 돛을 올린다.

경기도 파주시는 2일 "사업비 9억 원을 들여 내년 5월까지 국방부 소유의 적성면 두지리 두지나루(선착장) 일원 6천㎡를 사들여 주차장 등을 조성한 뒤 6월부터 황포돛배 운항을 재개한다"고 밝혔다.

운행코스는 적성면 두지리 선착장∼거북바위∼임진강적벽∼원당리절벽∼쾌암∼호로고루성∼두지리 선착장을 잇는 6㎞ 구간이며 운항은 강물이 얼기 직전인 11월 말까지 계속될 예정이다.

황포돛배 2척이 하루 총 18번 운항하며 1회 운항 시간은 45분가량이다.

요금은 성인 개인 9천 원, 30명 이상 단체관광객은 8천 원, 초교생·장애인·국가유공자·군인은 7천 원으로 책정했다.

임진강 황포돛배는 20m 높이의 60만년 전 현무암 수직 절벽인 '임진 적벽'을 가까이서 볼 수 있다는 장점 등으로 2004년 운항 첫해부터 새로운 서부전선 안보 관광지로 떠올랐고, 운항 중단 1년 전인 2013년에만 4만7천500여명이 이용했다.

그러나 선착장 부지가 군부대 소유라, 작전이나 훈련 등이 있을 때 사용에 제약이 많아 결국 2014년 11월 운항이 중단됐다.

6·25 이전 임진강을 떠다니던 황포돛배는 길이 15m, 폭 3m, 돛 길이 12.3m, 무게 6.5t 크기로 최대 47명을 태울 수 있다.

카카오친구
특파원리포트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