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두통 유발 가짜 양주, 어떻게 만들까?
두통 유발 가짜 양주, 어떻게 만들까?
전날 마신 양주 때문에 머리가 깨지듯 아파 본 경험들 있을 것이다. 혹시 가짜는 아닐까 의심은 해 보지만, 딱히 증거는 없다. 양주 병을 유심히...
갤럭시S8 ‘홍채인식’ 뚫렸다…독일 해커가 영상 공개
갤럭시S8 ‘홍채인식’ 뚫렸다…독일 해커 영상 공개
출시된 지 한 달 된 삼성전자 스마트폰 갤럭시S8의 홍채인식 기능이 독일 해커단체에 의해 뚫렸다...

TV엔 없다

프로그램

U-20 월드컵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김성식 “소득세 과세구간 신설, 소득재분배 효과”
입력 2016.12.02 (15:20) | 수정 2016.12.02 (15:22) 인터넷 뉴스
김성식 “소득세 과세구간 신설, 소득재분배 효과”
국민의당 김성식 정책위의장이 정부와 여야가 내년도 예산안 협상을 타결지은 것과 관련해 "불평등과 불공정을 줄여달라는 촛불민심에 일부라도 부응할 수 있어서 다행"이라고 말했다.

김 정책위의장은 2일(오늘) 예산안 협상타결 직후 국회에서 기자들과 만나 "고소득층 과세구간을 하나 더 신설하면서 소득재분배 효과를 볼 수 있게 됐다"며 이같이 말했다.

법인세 문제에 대해서는 "국민의당은 현재보다 중부담 중복지국가로 가야 한다고 생각한다"며 "대기업이나 고소득층에 대해 조금씩 세부담을 늘리고, 복지와 일자리에 이 예산이 집중 투여돼야 한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누리과정의 경우 최초로 '누리과정 예산'이라는 문패를 달고 중앙정부와 지방교육청간 배정비율을 정했다는 점에서 의의가 있다"고 강조했다.
  • 김성식 “소득세 과세구간 신설, 소득재분배 효과”
    • 입력 2016.12.02 (15:20)
    • 수정 2016.12.02 (15:22)
    인터넷 뉴스
김성식 “소득세 과세구간 신설, 소득재분배 효과”
국민의당 김성식 정책위의장이 정부와 여야가 내년도 예산안 협상을 타결지은 것과 관련해 "불평등과 불공정을 줄여달라는 촛불민심에 일부라도 부응할 수 있어서 다행"이라고 말했다.

김 정책위의장은 2일(오늘) 예산안 협상타결 직후 국회에서 기자들과 만나 "고소득층 과세구간을 하나 더 신설하면서 소득재분배 효과를 볼 수 있게 됐다"며 이같이 말했다.

법인세 문제에 대해서는 "국민의당은 현재보다 중부담 중복지국가로 가야 한다고 생각한다"며 "대기업이나 고소득층에 대해 조금씩 세부담을 늘리고, 복지와 일자리에 이 예산이 집중 투여돼야 한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누리과정의 경우 최초로 '누리과정 예산'이라는 문패를 달고 중앙정부와 지방교육청간 배정비율을 정했다는 점에서 의의가 있다"고 강조했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