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고영태, ‘태블릿’ 제보 부인…“최순실 사용법 몰라”
고영태, ‘태블릿’ 제보 부인…“최순실 사용법 몰라”
고영태 씨는 최순실 게이트의 발단이 된 태블릿 PC는 자신의 것이 아니라고 밝혔습니다. 고영태...
[영상] “사람취급 안해서” 최순실 삼각관계의 전말?
[영상] “사람취급 안해서” 최순실 삼각관계의 전말?
오늘 국회에서 열린 '최순실 국정조사' 2차 청문회에서 최순실 씨의 측근으로 알려진 고영태...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새누리 민경욱 사무실에 달걀 투척·퇴진 요구 벽보 ISSUE
입력 2016.12.02 (16:09) | 수정 2016.12.02 (16:26) 인터넷 뉴스
새누리 민경욱 사무실에 달걀 투척·퇴진 요구 벽보
청와대 대변인을 지낸 새누리당 민경욱(인천 연수을) 국회의원의 지역 사무실에 신원이 확인되지 않은 여성이 달걀을 투척하고 벽보를 부착한 뒤 달아나 경찰이 조사에 나섰다.

인천 연수경찰서는 오늘(2일) 오후 1시 반쯤 인천시 연수구 민 의원 사무실의 복도 쪽 유리벽에 한 여성이 달걀 3개를 던져 깨트리고 민 의원을 모욕하는 내용의 벽보를 붙인 것을 사무실 직원이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8절지 크기의 벽보에는 검은색 매직으로 박근혜 대통령과 민 의원을 모욕하는 문구가 적혀 있었다.

경찰은 폐쇄회로(CC)TV 영상을 확보해 해당 여성의 신원을 확인하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유리벽이 계란으로 더러워진 것 이외에 다른 물적 피해가 없고 모욕죄는 친고죄인 만큼 민 의원 측이 고소하면 수사 여부를 검토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기자 출신인 민 의원은 2014년 청와대 대변인을 지내다 지난해 10월 사의를 표명하고 인천 연수 을에서 국회의원에 당선됐다.
  • 새누리 민경욱 사무실에 달걀 투척·퇴진 요구 벽보
    • 입력 2016.12.02 (16:09)
    • 수정 2016.12.02 (16:26)
    인터넷 뉴스
새누리 민경욱 사무실에 달걀 투척·퇴진 요구 벽보
청와대 대변인을 지낸 새누리당 민경욱(인천 연수을) 국회의원의 지역 사무실에 신원이 확인되지 않은 여성이 달걀을 투척하고 벽보를 부착한 뒤 달아나 경찰이 조사에 나섰다.

인천 연수경찰서는 오늘(2일) 오후 1시 반쯤 인천시 연수구 민 의원 사무실의 복도 쪽 유리벽에 한 여성이 달걀 3개를 던져 깨트리고 민 의원을 모욕하는 내용의 벽보를 붙인 것을 사무실 직원이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8절지 크기의 벽보에는 검은색 매직으로 박근혜 대통령과 민 의원을 모욕하는 문구가 적혀 있었다.

경찰은 폐쇄회로(CC)TV 영상을 확보해 해당 여성의 신원을 확인하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유리벽이 계란으로 더러워진 것 이외에 다른 물적 피해가 없고 모욕죄는 친고죄인 만큼 민 의원 측이 고소하면 수사 여부를 검토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기자 출신인 민 의원은 2014년 청와대 대변인을 지내다 지난해 10월 사의를 표명하고 인천 연수 을에서 국회의원에 당선됐다.
카카오친구
라인뉴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