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헌재, 만장일치 탄핵”…결정 시점은 미지수
“헌재, 만장일치 탄핵”…결정 시점은 미지수
국회에서 대통령 탄핵소추안이 통과된 가운데, 헌법재판소의 탄핵심판 절차가 본격적으로 시작됐다. 헌재는 9일 강일원 재판관을 주심으로 선정하고...
조기 대선 가시화…여야 잠룡 ‘셈법’ 분주
조기 대선 가시화…여야 잠룡 ‘셈법’ 분주
 탄핵 정국으로 조기 대선 가능성이 높아진 가운데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전 대표는 박 대통령에 대한 퇴진 압박을 계속하고 있습니다. 지지율이...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전남 신안 해상서 외국선박끼리 충돌…1명 실종
입력 2016.12.02 (16:40) | 수정 2016.12.02 (16:43) 인터넷 뉴스
전남 신안 해상서 외국선박끼리 충돌…1명 실종
전남 신안군 해상에서 외국선박끼리 충돌해 중국선원 1명이 실종했다.

목포해양경비안전서는 어제(1일) 밤 9시쯤 전남 신안군 가거도 남서쪽 28km 해상에서 조업 중이던107톤 중국어선과 파나마 선적 2만 3천281톤 화물선이 충돌해 중국어선 기관실 등 일부가 침수됐고, 중국 선원 9명 가운데 1명이 실종됐다고 밝혔다.

반면 사고 당시 파나마 화물선은 충돌을 알아차리지 못하고 목적지인 제주도까지 항해한 것으로 확인됐다.

해경은 파나마 화물선이 조업 중이던 중국어선을 미처 발견하지 못해 충돌한 것으로 보고 실종자 수색과 더불어 자세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 전남 신안 해상서 외국선박끼리 충돌…1명 실종
    • 입력 2016.12.02 (16:40)
    • 수정 2016.12.02 (16:43)
    인터넷 뉴스
전남 신안 해상서 외국선박끼리 충돌…1명 실종
전남 신안군 해상에서 외국선박끼리 충돌해 중국선원 1명이 실종했다.

목포해양경비안전서는 어제(1일) 밤 9시쯤 전남 신안군 가거도 남서쪽 28km 해상에서 조업 중이던107톤 중국어선과 파나마 선적 2만 3천281톤 화물선이 충돌해 중국어선 기관실 등 일부가 침수됐고, 중국 선원 9명 가운데 1명이 실종됐다고 밝혔다.

반면 사고 당시 파나마 화물선은 충돌을 알아차리지 못하고 목적지인 제주도까지 항해한 것으로 확인됐다.

해경은 파나마 화물선이 조업 중이던 중국어선을 미처 발견하지 못해 충돌한 것으로 보고 실종자 수색과 더불어 자세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카카오친구
라인뉴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