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美대법원, ‘글렌데일 소녀상 철거 소송’ 각하…일본 측 최종 패배
美 대법원, ‘글렌데일 소녀상 철거 소송’ 각하
미국 캘리포니아 주 글렌데일에 세워진 '평화의 소녀상'을 철거하기 위한 일본 정부와 일본계...
한국영화 최고 흥행 배우는?
한국영화 최고 흥행 배우는?
■한국영화 편 당 최고 관객 동원 배우…송강호 씨영화진흥위원회가 연도별 박스오피스 공식 통계를 작성하기 시작한 2004년 부터 2016년까지 13년...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김상만 “안봉근 전 비서관이 靑으로 불러”
입력 2016.12.02 (17:04) | 수정 2016.12.02 (17:08) 뉴스 5
동영상영역 시작
김상만 “안봉근 전 비서관이 靑으로 불러”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청와대 '비선 진료' 의혹의 핵심 인물인 김상만 대통령 자문의가, 안봉근 전 비서관이 자신을 청와대로 불렀다고 밝혔습니다.

김상만 씨는 한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안봉근 당시 비서관이 전화를 걸어와 청와대로 들어와 주길 요청했다며, 당시 김원호 의무실장과 박 대통령의 사이가 좀 안 좋았다고 말했습니다.

김 씨는 또 청와대에서 박 대통령을 진료할 때 의무실과 관저 안 파우더룸을 이용했으며 박 대통령이 고령자용 불면증 치료제인 서카딘서방정을 복용하다 중지했다고도 언급했습니다.
  • 김상만 “안봉근 전 비서관이 靑으로 불러”
    • 입력 2016.12.02 (17:04)
    • 수정 2016.12.02 (17:08)
    뉴스 5
김상만 “안봉근 전 비서관이 靑으로 불러”
청와대 '비선 진료' 의혹의 핵심 인물인 김상만 대통령 자문의가, 안봉근 전 비서관이 자신을 청와대로 불렀다고 밝혔습니다.

김상만 씨는 한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안봉근 당시 비서관이 전화를 걸어와 청와대로 들어와 주길 요청했다며, 당시 김원호 의무실장과 박 대통령의 사이가 좀 안 좋았다고 말했습니다.

김 씨는 또 청와대에서 박 대통령을 진료할 때 의무실과 관저 안 파우더룸을 이용했으며 박 대통령이 고령자용 불면증 치료제인 서카딘서방정을 복용하다 중지했다고도 언급했습니다.
카카오친구
특파원리포트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