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취재후] 연차휴가 다 써라? ILO 협약이 뭐길래…
연차휴가 다 써라? ILO 협약이 뭐길래…
"노동자들이 국제노동기구(ILO) 협약에 따라 연차휴가를 다 사용하도록 의무화하겠다"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대통령 후보가 최근 페이스북을 통해...
근로자의 날, 은행은 문 열까?
근로자의 날, 은행은 문 열까?
5월 1일은 '근로자의 날'이다. 근로자의 날 쉬는 사람은 편안한 일요일을 지내고 있을 것이고, 내일 출근해야 하는 사람은 오늘 밤 잠자리가...

TV엔 없다

프로그램

2017대선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박근혜 즉각 퇴진의 날’…내일 6차 촛불집회
입력 2016.12.02 (17:04) | 수정 2016.12.02 (17:10) 뉴스 5
동영상영역 시작
‘박근혜 즉각 퇴진의 날’…내일 6차 촛불집회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박근혜 대통령을 규탄하는 6차 대규모 촛불집회가 내일 서울 광화문 광장을 비롯해 전국 주요 도시에서 동시에 열립니다.

집회 주최 측은 내일을 '즉각 퇴진의 날'로 정하고, 청와대로 향하는 행진에 주력할 계획입니다.

송금한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촛불집회 주최 측은 이번 6차 집회의 구호를 '박근혜 즉각 퇴진'으로 바꿨습니다.

대통령의 3차 대국민담화를 시간끌기용 정치 술수로 규정한 주최 측은 내일 '즉각 퇴진의 날'도 선포합니다.

또 이를 요구하는 국민의 뜻을 알리기 위해 집회 행사는 한 시간으로 줄이고 남은 시간을 모두 청와대로의 행진에 집중할 예정입니다.

5차 집회와 마찬가지로 오후 4시부터 청와대를 둘러싸는 1차 행진이, 저녁 7시부터 율곡로, 사직로 등 12개 경로의 2차 행진이 진행됩니다.

주최 측은 집회와 행진 구간에 청와대 100미터 거리인 효자치안센터를 포함했지만 경찰은 율곡로 북쪽 행진과 집회는 모두 금지 통보했습니다.

주최 측은 이번에도 서울행정법원에 집행정지 가처분 신청을 제기했습니다.

오늘은 도심 곳곳에서 사전 집회가 열립니다.

참여연대는 서울 여의도 새누리당사 앞에서 대통령의 '조건 없는 즉각 퇴진'을 촉구했습니다.

대학생 동맹휴업은 지난달 30일 서울대학교에 이어 오늘 홍익대 학생들도 참여해 서울지역에만 11개 대학으로 늘었습니다.

조선업계 근로자들은 대통령의 퇴진을 촉구하는 1박 2일 광화문 천막 농성에 돌입하고 저녁 7시부터는 촛불 집회와 함께 문화제가 열립니다.

KBS 뉴스 송금한입니다.
  • ‘박근혜 즉각 퇴진의 날’…내일 6차 촛불집회
    • 입력 2016.12.02 (17:04)
    • 수정 2016.12.02 (17:10)
    뉴스 5
‘박근혜 즉각 퇴진의 날’…내일 6차 촛불집회
<앵커 멘트>

박근혜 대통령을 규탄하는 6차 대규모 촛불집회가 내일 서울 광화문 광장을 비롯해 전국 주요 도시에서 동시에 열립니다.

집회 주최 측은 내일을 '즉각 퇴진의 날'로 정하고, 청와대로 향하는 행진에 주력할 계획입니다.

송금한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촛불집회 주최 측은 이번 6차 집회의 구호를 '박근혜 즉각 퇴진'으로 바꿨습니다.

대통령의 3차 대국민담화를 시간끌기용 정치 술수로 규정한 주최 측은 내일 '즉각 퇴진의 날'도 선포합니다.

또 이를 요구하는 국민의 뜻을 알리기 위해 집회 행사는 한 시간으로 줄이고 남은 시간을 모두 청와대로의 행진에 집중할 예정입니다.

5차 집회와 마찬가지로 오후 4시부터 청와대를 둘러싸는 1차 행진이, 저녁 7시부터 율곡로, 사직로 등 12개 경로의 2차 행진이 진행됩니다.

주최 측은 집회와 행진 구간에 청와대 100미터 거리인 효자치안센터를 포함했지만 경찰은 율곡로 북쪽 행진과 집회는 모두 금지 통보했습니다.

주최 측은 이번에도 서울행정법원에 집행정지 가처분 신청을 제기했습니다.

오늘은 도심 곳곳에서 사전 집회가 열립니다.

참여연대는 서울 여의도 새누리당사 앞에서 대통령의 '조건 없는 즉각 퇴진'을 촉구했습니다.

대학생 동맹휴업은 지난달 30일 서울대학교에 이어 오늘 홍익대 학생들도 참여해 서울지역에만 11개 대학으로 늘었습니다.

조선업계 근로자들은 대통령의 퇴진을 촉구하는 1박 2일 광화문 천막 농성에 돌입하고 저녁 7시부터는 촛불 집회와 함께 문화제가 열립니다.

KBS 뉴스 송금한입니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