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단독] “靑 민정수석실, 대학 총장 인사 개입 정황”
[단독] “靑 민정수석실, 대학 총장 인사 개입 정황”
교육부의 경북대 총장 임용 절차가 진행중이던 지난해 말. 총장 후보 1순위였던 김사열 교수는...
대기업 총수 8명 공개 석상에…예행연습까지
대기업 총수 8명 공개 석상에…예행연습까지
오전 10시부터 밤 늦게까지 오랜 시간 진행될 것으로 예상되는 청문회. 총수가 70대 후반의 고령인...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오바마, 히로시마 원폭기념관에 편지…“역사 직시할 책임 공유”
입력 2016.12.02 (17:14) | 수정 2016.12.02 (17:15) 인터넷 뉴스
오바마, 히로시마 원폭기념관에 편지…“역사 직시할 책임 공유”
지난 5월 일본 히로시마 원폭기념관을 방문했던 버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이 최근 "역사를 직시할 책임을 공유한다"는 내용을 담은 편지를 보내왔다고 2일 기념관 측이 밝혔다.

기념관 측은 "1일 오바마 대통령이 보낸 편지가 도착했다"고 말했다. 편지는 A4 용지 한 장 분량으로, 지난달 21일 보낸 것으로 돼 있다.

오바마 대통령은 편지에서 "핵무기 없는 세계를 향한 맹세를 재확인하기 위해 히로시마를 방문했었다"며 "우리는 핵무기로 인한 고통의 재발을 막기 위해 역사를 직시할 책임을 공유한다"고 말했다.

오바마 대통령은 또 "더 많은 사람들이 과거를 이해하고, 서로 배려의 시간을 갖는다면 밝고 평화로운 미래가 기다리고 있을 것이라고 확신한다"고 덧붙였다.

오바마 대통령은 자료관 측이 자신의 히로시마 방문 당시 원폭 피해 내용을 담은 책자와 사진을 선물로 준 데 대해서도 "나와 미셸이 감명받았다"며 감사의 뜻을 표했다.

오바마 대통령은 미국이 일본에 원자폭탄을 투하한 이후 현직 미국 대통령으로서는 71년만에 처음으로 지난 5월 27일 피폭지인 히로시마를 방문했다.
  • 오바마, 히로시마 원폭기념관에 편지…“역사 직시할 책임 공유”
    • 입력 2016.12.02 (17:14)
    • 수정 2016.12.02 (17:15)
    인터넷 뉴스
오바마, 히로시마 원폭기념관에 편지…“역사 직시할 책임 공유”
지난 5월 일본 히로시마 원폭기념관을 방문했던 버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이 최근 "역사를 직시할 책임을 공유한다"는 내용을 담은 편지를 보내왔다고 2일 기념관 측이 밝혔다.

기념관 측은 "1일 오바마 대통령이 보낸 편지가 도착했다"고 말했다. 편지는 A4 용지 한 장 분량으로, 지난달 21일 보낸 것으로 돼 있다.

오바마 대통령은 편지에서 "핵무기 없는 세계를 향한 맹세를 재확인하기 위해 히로시마를 방문했었다"며 "우리는 핵무기로 인한 고통의 재발을 막기 위해 역사를 직시할 책임을 공유한다"고 말했다.

오바마 대통령은 또 "더 많은 사람들이 과거를 이해하고, 서로 배려의 시간을 갖는다면 밝고 평화로운 미래가 기다리고 있을 것이라고 확신한다"고 덧붙였다.

오바마 대통령은 자료관 측이 자신의 히로시마 방문 당시 원폭 피해 내용을 담은 책자와 사진을 선물로 준 데 대해서도 "나와 미셸이 감명받았다"며 감사의 뜻을 표했다.

오바마 대통령은 미국이 일본에 원자폭탄을 투하한 이후 현직 미국 대통령으로서는 71년만에 처음으로 지난 5월 27일 피폭지인 히로시마를 방문했다.
카카오친구
라인뉴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