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인권단체 공무원과 여대생…성폭행 고소 전말은?
인권단체 공무원과 여대생…성폭행 고소 전말은?
50세 공무원과 자원봉사를 하는 24세 여대생이 만난 지 이틀 만에 성관계를 가졌다. 유죄일까. 무죄일까.사건은 지난해 12월 10일 벌어졌다. 인권단체에서 수년 간 활동한
[특파원리포트] “한국인이 범인!…아닌가?” 양치기 일본 언론
“한국인이 범인!…아닌가?” 양치기 일본 언론
지난 20일 일본에서는 전대미문의 현금 강탈 사건이 발생했다. 금괴 거래를 위해 3억 8천만 엔...

TV엔 없다

프로그램

2017대선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굿바이, 언니들”
입력 2016.12.02 (17:40) | 수정 2016.12.02 (17:40) TV특종


김숙-라미란-홍진경-민효린-제시가 ‘언니들의 슬램덩크’를 통해 꿈을 꾸는 많은 동생들을 위한 마지막 한마디를 남긴다.

다섯 언니들의 뜨거운 도전 KBS 2TV ‘언니들의 슬램덩크’의 시즌 ONE이 오늘(2일) 종영한다. 이에 지난 9개월 간 울고 웃으며 서로의 꿈을 함께 나눴던 김숙-라미란-홍진경-민효린-제시가 ‘언니들의 비밀노트-꿈을 꾸는 동생들’ 코너 속의 코너를 통해 꿈 앞에서 주저하고 있는 동생들에게 힘을 실어주는 메시지를 전하며 시즌 ONE의 대미를 장식했다고 전해져 이목이 집중된다.

첫 번째 꿈 계주로 ‘대형 운전 면허 취득’에 나섰던 김숙은 “(꿈 도전)하나도 안 힘들었고 그 과정이 즐거웠다. 멤버들을 보고 더욱 시너지를 얻을 수 있었다”고 밝힌데 이어 꿈 앞에서 주저하고 있을 청춘들을 향해 “꿈, 목표가 있다는 것 자체가 반은 성공한 것이다. 이제부터 시작이다. 주저 말고 도전하라. 나도 20년동안 하지 못 했던 걸 2~3개월만에 자신도 이뤘다”며 가슴 찡한 인생조언을 전해 가슴을 뭉클하게 했다.

제시는 “꿈을 이룬 후 하고 싶은 것이 많아졌다”며 새로운 꿈을 향해 또 도전할 것임을 밝히며, 꿈을 이루기 위해 “나 자신을 스스로 사랑하라”며 가슴 속 깊은 곳에서부터 우러나오는 진심 어린 조언을 남겨 현장을 훈훈하게 만들었다.

그런가 하면 민효린은 “‘언니쓰’로 ‘뮤직뱅크’에 데뷔를 했던 그날을 잊지 못한다”고 밝힌 뒤 “혼자가 아닌 멤버들과 함께 꿈을 이뤄서 더 좋았다”고 마지막 소감을 밝혀 코끝을 찡하게 만들었다.

이에 멤버들의 허심탄회한 속풀이와 청춘들을 향한 가슴 뭉클한 조언이 함께한 ‘언니들의 슬램덩크’ 마지막 회에 많은 관심이 모인다.

<언니들의 슬램덩크> 시즌1 마지막 회는 2일(금) 밤 11시 10분에 방송된다.

  • “굿바이, 언니들”
    • 입력 2016.12.02 (17:40)
    • 수정 2016.12.02 (17:40)
    TV특종


김숙-라미란-홍진경-민효린-제시가 ‘언니들의 슬램덩크’를 통해 꿈을 꾸는 많은 동생들을 위한 마지막 한마디를 남긴다.

다섯 언니들의 뜨거운 도전 KBS 2TV ‘언니들의 슬램덩크’의 시즌 ONE이 오늘(2일) 종영한다. 이에 지난 9개월 간 울고 웃으며 서로의 꿈을 함께 나눴던 김숙-라미란-홍진경-민효린-제시가 ‘언니들의 비밀노트-꿈을 꾸는 동생들’ 코너 속의 코너를 통해 꿈 앞에서 주저하고 있는 동생들에게 힘을 실어주는 메시지를 전하며 시즌 ONE의 대미를 장식했다고 전해져 이목이 집중된다.

첫 번째 꿈 계주로 ‘대형 운전 면허 취득’에 나섰던 김숙은 “(꿈 도전)하나도 안 힘들었고 그 과정이 즐거웠다. 멤버들을 보고 더욱 시너지를 얻을 수 있었다”고 밝힌데 이어 꿈 앞에서 주저하고 있을 청춘들을 향해 “꿈, 목표가 있다는 것 자체가 반은 성공한 것이다. 이제부터 시작이다. 주저 말고 도전하라. 나도 20년동안 하지 못 했던 걸 2~3개월만에 자신도 이뤘다”며 가슴 찡한 인생조언을 전해 가슴을 뭉클하게 했다.

제시는 “꿈을 이룬 후 하고 싶은 것이 많아졌다”며 새로운 꿈을 향해 또 도전할 것임을 밝히며, 꿈을 이루기 위해 “나 자신을 스스로 사랑하라”며 가슴 속 깊은 곳에서부터 우러나오는 진심 어린 조언을 남겨 현장을 훈훈하게 만들었다.

그런가 하면 민효린은 “‘언니쓰’로 ‘뮤직뱅크’에 데뷔를 했던 그날을 잊지 못한다”고 밝힌 뒤 “혼자가 아닌 멤버들과 함께 꿈을 이뤄서 더 좋았다”고 마지막 소감을 밝혀 코끝을 찡하게 만들었다.

이에 멤버들의 허심탄회한 속풀이와 청춘들을 향한 가슴 뭉클한 조언이 함께한 ‘언니들의 슬램덩크’ 마지막 회에 많은 관심이 모인다.

<언니들의 슬램덩크> 시즌1 마지막 회는 2일(금) 밤 11시 10분에 방송된다.

뉴스플러스
정지